Saturday, March 29, 2014

독일 공군 전선부대의 항공기 손실 (1939.12~1945.2)

주말을 맞아 짧은 글을 한편 번역할까 했는데 뜬금없이 목감기에 걸려서 그냥 쉬기로 했습니다. 그래도 주말에 포스팅을 하나 하자고 생각하고 있었으니 뭐라도 하나 올려보는게 좋을 것 같아 통계 한개를 올려 봅니다. 독일공군 사령부에서 집계한 전선부대의 월별 항공기 손실통계입니다. 훈련부대 등 후방 부대의 손실은 제외한 것이기 때문에 전쟁 기간 중 독일공군의 전체 항공기 손실은 아닙니다. 표를 보면 아시겠지만 1944년 7~9월과 11~12월의 통계가 없습니다. 해당 자료가 유실되었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통계를 살펴보면 전반적으로 비전투손실이 전투손실보다 높은게 눈에 들어옵니다.


독일공군의 전선부대 항공기 손실(1939년 12월~1945년 2월)
년월
전투손실
비전투손실
1939년 12월
25
107
1940년 1월
22
101
1940년 2월
14
105
1940년 3월
22
84
1940년 4월
139
307
1940년 5월
1,007
626
1940년 6월
375
330
1940년 7월
137
194
1940년 8월
682
313
1940년 9월
596
359
1940년 10월
255
373
1940년 11월
173
261
1940년 12월
53
246
1941년 1월
68
169
1941년 2월
76
234
1941년 3월
103
384
1941년 4월
302
423
1941년 5월
325
464
1941년 6월
533
712
1941년 7월
744
743
1941년 8월
473
513
1941년 9월
419
432
1941년 10월
401
428
1942년 1월
302
382
1942년 2월
315
363
1942년 3월
440
530
1942년 4월
365
576
1942년 5월
506
756
1942년 6월
542
738
1942년 7월
602
714
1942년 8월
779
746
1942년 10월
401
542
1942년 11월
306
486
1942년 12월
630
698
1943년 1월
709
876
1943년 2월
468
691
1943년 3월
461
921
1943년 4월
765
1,034
1943년 5월
1,037
1,150
1943년 6월
735
1,098
1943년 7월
1,094
1,350
1943년 8월
1,336
1,496
1943년 10월
1,064
1,361
1943년 11월
657
959
1943년 12월
636
995
1944년 1월
786
980
1944년 2월
1,277
1,328
1944년 3월
1,209
1,403
1944년 4월
1,759
1,860
1944년 5월
1,632
1,769
1944년 6월
1,559
1,975
1944년 10월
1,561
1,408
1945년 1월
1,828
1,637
1945년 2월
778
903
[표출처 : Horst Boog, Die Deutsche Luftwaffenführung 1935~1945 : Führungsprobleme, Spitzengliederung, Generalstabsausbildung, (Deutsche Verlags-Anstalt, 1982), p.30.]


독일공군의 전체 항공기 손실에 대한 월별 통계도 있는데 이것은 나중에 정리해서 올려 보겠습니다.





Thursday, March 27, 2014

기갑총감부 보고서 "노르망디 전선에서의 대전차전 경험"

독일육군 기갑총감부 문서 중에서 1944년 6월 25일에 작성된 “노르망디 전선에서의 대전차전 경험Erfahrungen der Panzer-Bekämpfung an der Invasionfront Normandie”라는 문건은 1944년 6월 6일 부터 6월 24일까지 독일군이 미영연합군의 기갑부대를 상대하면서 얻은 경험에 대해 담고 있습니다.1) 독일군의 정보분석에 대한 문제점과 미영연합군의 기갑전력에 대한 평가를 보여주는 재미있는 문서입니다. 이 문서는 7월 5일에 작성된 다른 문서의 부록인데 해당 폴더에 원문서는 없어서 이 문서만 인용합니다.

이 보고서의 서두에서는 노르망디 전역 초기에 독일군의 야전 부대들이 연합군 기갑장비들을 식별하고 정보를 수집하는데 어려움이 많았음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주된 이유는 노르망디에 배치되었거나 증원된 부대들이 전차식별에 필요한 정보자료를 제대로 보유하지 못했거나 오래된 정보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리고 부족한 정보 때문에 연합군의 기갑장비에 대해 과장되거나 잘못된 인식을 하게 되어 전차공포증Panzerschreck에 걸릴수도 있다고 우려를 표명하고 있습니다. 또한 노르망디 상륙작전 이후로 연합군 포로로 부터 획득하는 정보가 늘어나면서 이것에 대한 검증이 필요하다는 점도 지적합니다.2)

이 보고서는 크게 세 부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1. 연합군의 기갑장비 및 대전차화기에 대한 평가

이 보고서는 6월의 교전을 통해 새롭게 파악한 연합군의 전차가 크롬웰 순항전차와 M4A4 뿐이라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셔먼에 대해서는 “서방의 T-34(T-34 des Westen)”라고 칭하고 있는데 매우 적절한 표현입니다. M4A4에 대해서는 기존의 셔먼과 달리 58구경 76.2mm포가 주무장이라고 기술하고 있습니다. M4A4 중에 많은 수가 파이어플라이로 개조되었다 보니 모든 M4A4가 17파운드포를 탑재한 것으로 혼동한 모양입니다. 또한 신형 셔먼의 장갑이 강화되기는 했지만 75mm포의 경우는 원거리에서 격파할 수 있으며 50mm포도 근거리에서 관통이 가능하다고 지적합니다.3)
크롬웰 순항전차에 대해서는 포탑은 처칠 보병전차와 유사하고 차체 및 전반적 형태는 크루세이더 전차와 유사한 혼종Kreuzung이라고 설명합니다. 그리고 크루세이더 전차 보다는 장갑이 강화되었지만 처칠 보다는 약하다고 지적합니다. 크롬웰은 50mm급 이상의 화기라면 충분히 격파할 수 있다고 지적합니다. 또한 처칠 보병전차에 비해 공격이 쉽다고 평가합니다.4)

M4A4와 크롬웰 순항전차를 제외한 차종은 이미 정보가 있기 때문인지 간략하게 설명합니다. M5 경전차에 대해서는 별칭이 코만도Commando라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처칠 보병전차의 경우는 공병전차AVRE, Armoured Vehicle Royal Engineers로 개조된 차량에 대해 특기하고 있습니다. 테트라크 공수전차는 장갑이 너무 약하기 때문에 20mm 대공포로 상대할 수 있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한편 미군이 M6 중전차를 노르망디에 투입하지 않은 점에 대해서는 의문을 표시하면서 추후에 전장에 투입할 것인지, 아니면 기술적인 문제가 있어서 투입하지 못하는 것인지 의문을 제기하고 있습니다. M6 중전차에 대해서는 드레드노트라는 별칭을 붙이고 있는데 정보 출처가 궁금합니다. 마지막으로 미영연합군이 M3 그랜트나 발렌타인 같은 구식 전차는 전혀 사용하지 않고 있다는 점을 특기하고 있습니다.5) 구식전차를 투입하지 않았다는 점은 전쟁 말기까지 온갖 잡다한 차종을 사용하던 독일군의 입장에서 특이하게 생각됐을 수도 있겠습니다.

대전차포 중에서는 영국군의 6파운드 대전차포(독일군은 5,7cm Pak L/70으로 호칭)와 3인치 대전차포(독일군은 7.62mm Pak Mk.I L/52로 호칭) 두 종류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6파운드 대전차포의 성능은 독일군의 중전차를 격파하기에 부족하지만 교전거리가 짧은 노르망디 지역의 특성상 상대하기가 어렵다고 평가하고 있습니다. 미군의 3인치 대전차포에 대해서는 Pak40과 관통력이 비슷하지만 포 자체의 무게가 무거워서 전술적인 기동력이 떨어진다고 지적합니다. 한편 연합군에 92mm 대전차포가 있다는 정보에 대해서는 대공포를 대전차포로 오인한 것이 아닌가 하는 의문을 제기하고 있습니다.6)


2. 연합군의 전술에 대한 평가

연합군의 기갑전술에 대한 평가도 흥미롭습니다. 독일군은 미영연합군이 시칠리아와 이탈리아에서 실행한 상륙작전과는 다르게 초기에 보병과 함께 전차를 상륙시킨 것을 주목하고 있습니다. 특히 상륙 제1진으로 투입된 영국군 전차들이 상륙하자 마자 곧바로 공격으로 전환해 보병의 지원도 받지 않고 독일군의 화점이나 저항거점을 공격한 것을 중요하게 지적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대응책으로 화점과 저항거점을 대전차지뢰와 대전차호 같은 거부수단으로 보강할 것을 제안하고 있습니다.7)

연합군의 기갑전술에 관한 부분에서 꽤 재미있는 내용은 미군과 영국군 전차 승무원들의 사격이 독일군 만큼이나 신속하고 정확하다고 지적하고 있는 점 입니다.8)

또한 미영연합군이 기갑수색부대를 활발하게 활용하는 점에 대해서도 주목하고 있습니다. 특히 경전차가 대규모로 투입되고 있으며, 여기에 장갑차와 기계화보병이 함께 편제되어 정찰을 수행하는 점을 특기하고 있습니다. 연합군이 정찰임무에 경전차를 대량으로 투입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면서 각 부대에 전차가 나타난다 해도 상대하기 어렵다고 생각하지 말고 적극적으로 교전할 것을 숙지시키도록 제안하고 있습니다. 특히 시가지에서는 소화기로도 유효한 타격을 입힐 수 있다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적이 없는 지역이라 하더라도 경전차를 동반한 연합군의 기습적인 정찰이 있을 수 있다는 점도 숙지시켜야 한다고 지적합니다.9)

Caen 일대에서 영국군이 보여준 기갑 전술에 대해서는 부정적으로 평가합니다. 독일군은 영국군이 캉 일대의 개활지에서는 보통 50대 내외의 소규모 전차부대를 투입하고 있으며 보병의 직접지원이 부족해서 상황이 유리한데도 제대로 활용하지 못한다고 비판하고 있습니다. 반면 보카쥬 지형에서는 기갑 부대들이 보병의 지원을 잘 받으면서 작전을 하고 있다고 지적합니다. 전차를 호위하는 보병들이 독일군 보병의 근접공격을 차단하고 있다는 것 입니다.10) 포병과 기갑부대의 협동에 대해서는 매우 높은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 특히 포병 관측이 곤란한 지역에서도 매우 모범적인mustergültig운용을 하고 있다고 평가합니다.11) 그리고 마지막으로는 연합군 공군의 강력한 전술지원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3. 독일군의 대응에 대한 평가

독일군의 대응에 대한 평가 중에서는 대전차자주포와 돌격포의 운용에 대한 평가가 재미있습니다. 대전차자주포나 돌격포는 전차부대에 비해 단차 단위나 소대 단위의 전투 훈련을 많이 받은 편이기 때문에 보카쥬 지형에서 유리했다는 점 입니다. 하지만 기술적인 측면에서는 회전포탑이 아니기 때문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합니다. 견인식 대전차포에 대해서는 혹평이 중심입니다. 자체적인 기동력이 없기 때문에 교전거리가 짧은 보카쥬 지형에서는 운용하기가 어렵고 적의 포격이나 폭격에 쉽게 무력화 되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상대적으로 평탄한 지역에 투입된 제21기갑사단 소속의 견인식 88mm 대전차포 대대에 대해서는 높은 평가를 하고 있습니다. 88mm 대전차포는 유효사정거리가 매우 길기 때문에 넓은 간격을 두고 배치해도 화력의 집중에 문제가 없다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습니다.12)

독일군의 대응에서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보병의 육박공격이 상당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점 입니다. 독일측의 기록에 따르면 6월 6일 부터 6월 24일까지 총 108대의 미영연합군 전차를 보병 육박공격으로 격파했다고 합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해당 기간 동안 6개의 독일군 사단이 격파한 미영연합군의 전차 숫자와 격파 수단은 다음과 같습니다.

노르망디 전선 독일군의 연합군 전차 격파 대수 및 격파 수단

전차
돌격포
대전차
자주포
견인식
대전차포
견인식
88mm
대공포
야포
보병공격
17SS

7

5



5
352보병


21


21
25
30
2기갑



15


4
5
교도기갑
85

16
7


4
40
12SS
105


16



23
21기갑
37


15
43

3
5
[표출처 :  “Anl 5 zu Gen .Insp.d.Pz.Tr, Chefgruppe Nr.1839/44 g.k.v, ‘Panzerabschuss-Liste’”(1944. 7. 3), H16/201 Pz Offz b Chef Gen St d H, RG242 T-78 R620 Folder 3, NARA, pp.1~2.]

노르망디 전역 초기 3주간에 해당하는 보고서이기 때문에 이후 미영연합군의 전술적인 개선에 대해서는 파악할 수 없지만 독일군의 초기 대응과 시행착오에 관해서는 흥미로운 점을 보여주는 보고서입니다.


주석
1) “Erfahrungen der Panzer-Bekämpfung an der Invasionfront Normandie”(1944. 6. 25), H16/201 Pz Offz b Chef Gen St d H, RG242 T-78 R620 Folder 3, NARA
2) ibid., pp.1~2.
3) ibid., pp.2~3.
4) ibid., p.3.
5) ibid., pp.3~4.
6) ibid., pp.5~6.
7) ibid., p.7.
8) ibid., p.8.
9) ibid., p.8.
10) ibid., p.10.
11) ibid., p.11.
12) ibid., pp.1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