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December 29, 2016

러시아 정부의 과거사 정책을 비판하는 모스크바 타임즈 기사


모스크바 타임즈에 재미있는 기사가 하나 올라왔습니다.




푸틴 행정부의 과거사 정책을 비판하는 기사입니다. 작년에 화제가 되었던 '판필로프의 28 근위대원'과 같이 소련시절 날조된 영광의 역사를 부여잡으려는 러시아 정부의 태도를 비판하고, 자료 공개를 통해 진실을 탐구하려는 연구자들의 활동을 다루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고르바초프-옐친-푸틴 시기를 거치면서 소련-러시아 정부의 기밀 공개 정책이 변화하는 과정을 설명하는 부분이 재미있습니다.

재미있는 기사네요. 시간이 되면 번역을 해 보겠습니다.

Monday, December 26, 2016

소련 전차부대가 소련-핀란드 전쟁에서 얻은 전훈

지난번 스탈린 동지의 현대전 강의라는 포스팅에서 1940년 4월 14일 부터 17일 사이에 모스크바에 열린 핀란드전 전훈을 평가하고 분석하기 위한 주요 지휘관 회의에 대해 언급했었습니다. 이 회의에서는 다양한 주제가 논의되었는데, 역시 가장 중요한 것이라면 기갑부대의 운용에 관한 재검토라고 생각됩니다. 전차의 운용 문제는 여러 차례 간헐적으로 논의됐는데 그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4월 14일과 17일에 있었던 회의라고 생각됩니다. 여기서는 전차의 분산운용에 대한 비판과 대안이 논의되었습니다.

번역을 하다보니 녹취록이 불완전하게 작성됐다는 느낌을 받게 됩니다. 내용이 매끄럽게 연결되지 않는 부분이 더러 있죠.


먼저 1940년 4월 14일 저녁 회의에서 있었던 관련 발언을 인용해 봅니다.



시니친Синичкин(북서전선군 전차-장갑차 병과 정치위원): 여러분. 이 회의에서 몇가지 문제를 제기하는게 저의 의무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제기하고자 하는 문제는 서부 우크라이나 사태(폴란드 병합)과 핀란드와의 전쟁에서 있었던 전차 및 장갑차 부대의 운용에 관한 것 입니다. 
먼저 전차와 보병간의 협동이 잘 이루어지지 못했던 점을 지적하고 싶습니다. 저는 오랫동안 전차 부대에 복무했습니다만 대규모 훈련에서 보전협동이 제대로 이루어진 것을 한번도 보지 못했습니다. 제 생각에 보전협동을 제대로 수행하고자 한다면 전차여단을 소총병군단에 배속시키고 각 군단장에게 보전협동을 가르쳐야 한다고 봅니다. 이렇게 한다면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을 것 입니다. 소총병사단에 배속된 T-26이나 T-38을 장비한 전차대대는 효용성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사단에 배속된 전차대대는 정비 부대가 없거나 보전협동을 총괄할 주체가 없어 전투력이 형편없었습니다. 제대로 통제할 수단이 없는 상태에서 전차를 분산 운용하는 것은 쓸모가 없습니다. 소총병사단 예하의 전차대대는 폐지해야 합니다. 

다음 문제는 전차 및 장갑차 부대의 지휘 체계입니다. 군관구와 전선군, 야전군 단위에서 전차부대를 올바르게 운용하지 못했습니다. 전차-장갑차 병과 총국Автобронетанкового управления РККА은 감독 및 검열 업무를 담당합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전차부대가 충분한 준비태세를 갖추기는 어렵습니다. 제 생각에 이러한 구조하에서는 부대에 대한 명령권과 명령을 감독할 권한이 명확하지 않습니다. 어느 누구도 책임지지 않는다는 느낌입니다. 붉은군대와 전선군, 야전군, 군관구의 전차부대 행정 구조는 공군의 예를 따르는 것이 좋다고 생각됩니다. 이렇게 하면 전차부대에 대한 지휘를 강화하고 훈련을 총괄하여 통제할 수 있다고 봅니다. 지휘와 훈련을 담당하는 부서는 전차 부대의 현황에 관해 해당 군사위원회와 지휘관에 보고할 책임을 져야 합니다. 

인사 문제에 대해서 몇마디 더 하겠습니다. 여러 작전에서 전차 부대가 수행한 역할에 대해서는 다들 잘 알고 계실겁니다. 하지만 전차부대의 간부는 제대로 선별되지 못했습니다. 예를들어 레닌그라드 군관구에서는 예하 전차부대들의 인사 교체를 대위 한명에게 맡겼습니다. 이 대위가 어떻게 혼자서 간부들을 파악할 수 있겠습니다. 그는 전차부대 간부들을 제대로 알지 못했고 이들에 대해 검토하지도 못했습니다. 결국 지휘관을 선정하는데 혼란이 초래됐습니다. 제 생각에는 전차-장갑차 병과 총국장이 전차부대의 인사권을 가지는 것이 대안이라고 봅니다. 이게 훨씬 효율적이고 합리적입니다. 

다음 문제는 전차에 관한 것 입니다. 여러분. 아군의 전차는 대구경 포탄은 커녕 일반적인 37mm 포탄 조차 막지 못했습니다. 이것은 매우 심각한 문제입니다. 이제 우리는
적의 대전차 화력을 감안해, 대구경의 주포와 더 두꺼운 장갑을 갖춘 전차를 도입해야 할 때 입니다. 

스탈린: T-26 전차의 45mm 주포*의 성능이 부족하다는 겁니까? 

시니친: 충분합니다. 하지만 KV전차는 45mm 주포*가 적합하지 않습니다. 

스탈린: 75mm 급 주포*라면 충분하겠습니까? 

시니친: 예. 그 정도라면 충분합니다. 신형전차들을 최대한 빨리 배치해야 합니다. 

1940년 4월 14일 저녁 회의, Alexander O. Chubaryan and Harold Shukman(ed.), Stalin and the Soviet-Finnish War 1939~40, (Routledge, 2013), pp.24-25에서 재인용.



* - 원 영어번역문에는 '장갑(Armor)'으로 되어있는데 문맥상 전차의 무장을 뜻하는 것이라고 판단해서 '주포'로 옮겼습니다.

1940년 4월 17일에 있었던 마지막회의에서는 당시 붉은군대 전차-장갑차 병과 총국의 국장이었던 파블로프Дми́трий Григо́рьевич Па́влов가 핀란드전 시기 기갑부대의 전훈에 대한 총괄 평가를 했습니다. 여기서 전차부대의 분산운용을 강력히 비판하고 집중운용을 위해 편제를 개편할 것을 주장했습니다.


쿨릭Григо́рий Ива́нович Кули́к(1급 야전군지휘관, 포병 총감, 회의 진행자): 파블로프 동지의 발언이 있겠습니다. 

파블로프Дми́трий Григо́рьевич Па́влов(2급 야전군지휘관, 붉은군대 전차-장갑차 병과 총국장): 이번 전쟁에는 우리가 보유한 모든 종류의 전차를 투입했습니다. 이에 대해 어떤 평가를 해야 겠습니까? 기존에 우리가 사용하던 전차들은 국내에서 개발된 것들이 아니었습니다. 이것들은 영국과 미국에서 이렇다 할 대전차무기가 없어 기관총이 강력한 위력을 발휘하는 식민지전쟁에 쓰려고 개발한 것들을 개량한 것에 불과했습니다. 
여러분은 아군 전차의 운용 경험과 그 실상에 대해 잘 아실 것 입니다. 저는 제7군 소속 전차부대 전체와 제13군 소속 전차부대 일부의 작전을 검토했습니다. 제34전차여단과 다수의 전차를 보유했던 한 전차대대가 전멸한 일을 구체적으로 조사하기 위해서 관련된 자료들을 검토했습니다. 여기서 도출한 결론은 다른 부대의 사례에도 적용할 수 있습니다. 핀란드와의 전쟁 중 전차부대 지휘관들은 무지한 행동을 하는 경우가 많았으며 이로 인해 나쁜 결과가 초래되었음을 솔직히 인정할 수 밖에 없습니다. 작년 12월 제138소총병사단이 실시한 보전협동작전과 최근 전선에 투입됐던 제100소총병사단의 보전협동작전을 비교하면 낮과 밤 만큼이나 큰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지난 12월에 제138소총병사단을 지휘한 사단장은 허세가 심한 겁쟁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는 사단의 각 병과간 협동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했습니다. 반면 제100소총병사단의 사단장은 매우 겸손한 인물이었습니다. 그는 전차 부대와 밀접하게 협력하여 효율적으로 작전을 수행했습니다. 
동지여러분, 저는 이 사례를 통해 우리 군대가 지나치게 허장성세를 부리지만 전투는 잘 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을 보여주려는 것 입니다. 이제 핀란드의 전장에 대해 설명하겠습니다. 핀란드 전역은 대규모의 전차 부대를 운용하기에 적합하지 않다는 점을 먼저 밝히겠습니다. 하지만 키비니에미Kiviniemi에서 전차군단을 돌려보내지 않았다면 전차군단을 투입해서 핀란드군의 후방으로 진출할 수 있었을 겁니다. 그랬다면 확실한 성공을 거둘 수 있었을 겁니다. 전차군단을 돌려보내라고 명령한 것은 야전군 지휘관 메레츠코프
Кири́лл Афана́сьевич Мерецко́в였습니다. 

쿨릭: 그 결정은 잘 못된 것이었소. 

파블로프: 전차군단을 돌려보내라고 한 결정을 말씀하시는 겁니까? 저 또한 그 결정은 잘못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때문에 아군은 확실한 성공을 거두지 못했습니다. 우리는 돌파를 활용할 수 있는 독립적인 행동의 가능성을 실험하기 위해서 연대지휘관 바라노프가 지휘하는 전차여단을 투입한 바 있습니다. 저는 우리가 아주 명확한 구상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바라노프의 전차여단은 1개 소총병대대를 배속받아 임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했습니다. 이것은 어떠한 상황에서라도 보병을 배속받은 전차여단을 독립적인 임무에 투입하는 구상을 포기해서는 안된다는 것을 뜻합니다. 
다른 전차여단들(35, 40전차여단 등)은 대대단위로 분산되어 소총병사단에 배속됐습니다. 이들은 공군이 ‘지원 요청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운용됐습니다. 물론 대대단위로 분산된 전차들도 잘 싸웠고 때로는 탁월한 결과를 얻어내기도 했습니다. 
우리 붉은군대는 여러가지 악재를 안고 있었습니다. 사단단위로 전차를 분산 운용한다면 다른 전쟁에서도 재앙을 면치 못할 겁니다. 제가 딱 잘라 말하는 것을 이해해 주십시오. 우리가 전차와 타 병과의 협동 작전에 대해 가르쳐 온 것들은 아무 쓸모가 없었습니다. 전차부대는 아무런 것도 배우지 못했습니다. 7,000여대의 전차를 소총병사단에 배속시켜 분산운용했기 때문에 전차부대는 아무런 역할도 하지 못했습니다. 그야말로 속수무책이었습니다. 소총병사단에 배속된 전차대대는 T-37과 T-36전차를 장비하고 있었는데 이 차종은 매우 약하고 무력했습니다. T-37전차의 기동력으로는 진창을 돌파할 수 없었습니다. 이 전차를 배속받은 소총병사단들은 아무런 성과도 거두지 못했습니다. 지금 말한 것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거나 오류를 지적해 주십시오. 전차부대를 연대본부나 사단본부를 호위하는데 사용하는 경우도 잦았습니다. 

신원미상 참석자: 사실입니다. 

파블로프: 핀란드전에 투입된 전차는 7,000여대에 달합니다. 전차여단에 편성되어 여단 단위로 작전한 전차대대들은 여단본부가 지속적으로 통제했기 때문에 올바르게 전투를 수행할 수 있었으며, 훨씬 유용했습니다. 여단 참모장교들 뿐만 아니라 여단 정치장교들도 예하 전차대대들의 지휘통제에 참여했다는 점도 지적하고 싶습니다. 렐류센코Дми́трий Дани́лович Лелюше́нко 동지는 다음과 같이 증언했습니다. 

‘공격할때 정치장교들은 보병진지로 가서 보병들이 전차를 엄호하는 것을 직접 감독했습니다. 그래서 보전협동이 매우 원활히 이루어졌습니다. 전차여단이 파견한 전차와 보병의 협동작전을 항상 감독할 수 있었습니다.’ 

제가 이야기하려는게 뭐겠습니까. 당장 소총병사단에 배속된 전차들을 전차여단을 증강하는데 사용해야 한다는 겁니다. 현재 키예프 군관구의 4개 전차여단은 각각 전차 14대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핀란드와의 전쟁 때문에 키예프 군관구의 전차여단들이 축소된 것 입니다. 만약 전시동원에 들어간다면 키예프 군관구의 전차여단들은 준비를 갖추지 못할 것입니다. 레닌그라드 군관구에서는 원래 키예프 군관구 소속이던 전차들을 원대복귀 시키고 있습니다. 이런 관행을 중단해야 합니다. 제가 지휘관으로 있는 한 전차부대들의 편제를 파괴하는 행위는 용납할 수 없습니다. 전차가 필요하다면 부대 전체를 배속 변경하면 됩니다. 

또 한가지 문제가 있습니다. 인력 보충 문제입니다. 전차부대는 많은 손실을 입었습니다. 새로 병력을 보충 받을때 어떻게 해야 하겠습니까? T-26 전차로 구성된 전차여단장은 T-26이 BT전차보다 우수하다고 할 것이고, BT전차로 구성된 전차여단장은 반대로 이야기 할 겁니다. 이것은 일종의 애국심입니다. 자신이 사용하는 무기에 애정을 가진 것은 좋은 일입니다. 설사 T-26과 BT전차가 중기관총을 막을 능력은 없다해도 말입니다. 적 대전차포 진지가 무력화되기 전에 공격을 시작해서는 안된다는 주장은 옳은 말 입니다. 하지만 전차병은 단일한 보충체계를 통해 보충되어야 합니다. 
당과 정부는 전차 생산에 반영할 사항들을 지적하라고 명령했습니다. 앞으로는 45mm 대전차포는 물론 3인치급의 포탄도 방어할 수 있는 전차를 생산해야 합니다. 그러한 방어력을 갖춘 신형 전차가 지금 생산 중입니다. 현재 우리는 부상을 입은 전차병들이 어디에 수용되어 있는지 파악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들이 귀향 조치를 받아 가족과 재회할 때에나 파악할 수 있을 겁니다. 본인은 전차여단을 다음과 같이 편성해야 한다고 봅니다. 각 전차여단은 더 많은 전차병과 지휘관들을 훈련할 수 있는 훈련대대를 가져야 합니다. 치료를 받고 원대복귀한 지휘관들은 먼저 훈련대대에 배치된 뒤 새로운 보직을 받아야 합니다. 

신원미상 참석자: 전차 조종수는 어떻게 합니까? 

파블로프: 보충대대가 전차여단의 모든 보충인력을 담당합니다. 저는 전차여단의 보직을 거치지 않은 장교는 군관구사령부에 발령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전차여단에 배속될 장교들은 먼저 보충대대에 가서 교육을 받아야 합니다. 이것은 제정 시절에 하던 방식이지만 우리도 따라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보충부대에서 교육훈련을 담당할 기갑 장교들이 필요합니다. 여단에 배속된 장교들을 교육훈련에 차출하는 것은 안됩니다. 스페인 내전에 참전했던 인력이 있습니다. 이들은 같은 부대의 부상병들을 돌보았으며 부상병들도 그들을 돌보는 게 누구인지 잘 알았습니다. 그래서  부대를 이탈하는 인원도 많지 않았습니다. 이것을 본받아야 합니다. 

이제 수륙양용 T-37 경전차에 대해 이야기를 하겠습니다. 이 전차는 특수한 차종이므로 예비대에 넣어야 합니다. 군단 직할의 강력한 대대로 편성해 필요한 경우 군단장의 승인하에 투입할 수 있도록 하는 것 입니다. 신형전차 문제에 있어서, 저는 여러 동지들이 국방인민위원장이나 스탈린 동지께 전문을 마구 보내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당은 우리에게 군 조직 문제를 올바른 방법으로 다룰 기회를 주었습니다. 많은 동지들이 신형 전차가 나온다는 소식을 듣자 마자 기존의 전차가 형편없다는 불평을 쏟아냅니다. 그리고는 ‘T-34와 KV 전차를 보내주십시오. 이 전차들은 다른 지역에는 적합하지 않고 우리 담당 지역에 적합합니다’라고 합니다. 사실이 이렇습니다. 저는 이런 요청에 대해 일일이 답을 하지 않겠습니다. 총참모부가 신형 전차를 어떤 군관구에 대량으로 배치하겠다고 결정하면, 다른 군관구에서는 자신의 차례가 올 때 까지 기다리면 될 일입니다. 
여러분에게 군사훈련 및 T-34와 KV전차를 T-26, T-37, BT전차 등과 함께 운용하는 방식을 가르칠 것 입니다. 구식전차들은 메뚜기떼 처럼 T-34와 KV전차의 뒤를 따라 어떠한 임무라도 수행해야 하며, 또한 적의 대전차 방어선을 돌파해야 합니다. 

포병에 관해서도 할 말이 많습니다. 저는 포병을 높게 평가합니다. 하지만 종종 전차는 무시하곤 합니다. 극단적으로 말하자면, 보병은 전차의 지원 없이는 머릿이 한마리 죽이지 못합니다. 보병은 전차 없이 공격할 수 없습니다. 

스탈린: 전차는 이동식 포병이오. 

파블로프: 전차는 직사를 하지만 포병은 간접사격을 합니다. 이런 차이점이 있습니다. 

스탈린: 전차는 장갑을 두른 포병이오. 

파블로프: 저와 보로노프가 지휘관으로 있는 이상 우리 두 사람의 협력은 막을 수 없습니다. 마찬가지로 포병과 기갑 병과를 갈라놓아 협력을 방해할 수도 없습니다. 이게 첫 번째 요점입니다. 두 번째로, 보로노프 동지께서 좋은 문제제기를 했습니다. 보병과 포병의 협력 문제입니다. 만약 어떤 기갑 병과 장교가 보병 병과 장교보다 보병전술과 작전술에 대한 지식이 부족하다면 부끄러워 해야 합니다. 이런 장교는 전차부대에 필요 없습니다. 

신원미상 참석자: 파블로프 동지가 옳습니다. 

파블로프: 우리는 이 점을 명심해야 합니다. 기갑 병과는 전차 부대의 교범 보다 보병 교범을 더 신경써서 연구해야 합니다. 전차 부대는 보병 부대에 맞춰서 움직여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전차를 이런 식으로 운용해서는 안됩니다. ‘7km 앞으로 진격해 숲에 있는 적을 소탕하라’ 또는 ‘우리가 식사하거나 세면을 하고 있는데 전차 부대가 경비를 서지 않는다면 너희 중대를 포격해 버리겠다.’  

스탈린: 그건 근거없는 풍문이오. 

파블로프: 아닙니다. 

스탈린: 동지. 쓸데없는 걱정을 하는거 아니요? 

파블로프: 아닙니다. 전차 부대가 큰 피해를 입은 이유는 부적절한 운용 때문입니다. 제86소총병사단에는 용맹한 지휘관이 한 명 있었습니다. 이 사단에 대해서는 이미 말씀드렸습니다. 그는 울거나 정신적으로 무너지지 않았습니다. 그는 각 연대에 말 20마리를 배속시켜 줄 것을 요구했습니다. 부대에 배속된 차량이 야지에서 제대로 기동하기 힘들었기 때문입니다. 그의 요구는 전적으로 옳았습니다. 
과거의 실수를 바로잡기 위해서 루마니아로 진격할 경우를 염두에 두고 남부 지역의 군사-지리 현황을 연구했습니다. 루마니아 지역의 기후와 토양은 말이 끄는 수레라 할 지라도 두달 이상을 버티지 못할 것 입니다. 이 점을 명심해야 합니다. 현재 야지에서 기동할 수 있는 차량을 개발 중입니다. 하지만 이 차량은 겨우 100m를 달리고 고장나 버렸습니다. 이 차량은 GAZ-65입니다. 

신원미상 참석자: 궤도차량이 필요하다는 것이군요. 

파블로프: 그렇습니다. 자동차 부대의 경우 기동이 힘든 진흙탕 길 때문에 트럭을 운용하는데 부담이 클 것 입니다. 트럭을 정상적으로 운용하기 위해서는 과감한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최선의 방법은 연대에 배속된 트럭들을 모두 모아서 사단의 중앙 통제를 받는 특수 연대, 혹은 특수 대대로 운용해야 합니다. 이렇게 하면 예비부품을 확보하고 정비하는데 용이할 것입니다. 그렌달Владимир Давыдович Грендаль 동지는 예비부품 공급과 정비가 문제라고 지적했는데 이것은 절대적으로 옳습니다. 기동부대들을 위해 민간 차량들을 대규모로 징발했는데 이것들은 결국 다시 민간에 돌려줘야 합니다. 예비부품 수급은 아주 어려웠습니다. 공장은 전선의 부대에 예비 부품을 제대로 공급해주지 못했습니다. 공장 규모가 크지 않기 때문입니다. 아군이 보유한 차량 중 많은 수가 예비부품 부족에 시달리고 있으며 정비 시설도 부족한 상태입니다. 

스탈린: 차량 정비를 이야기 하는거요? 

파블로프: 예비부품을 확보해야 차량을 운용할 수 있습니다. 전쟁은 무자비하고 이것은 우리가 어찌할 수 없습니다. 가용한 수단은 모두 동원해야 합니다. 저는 다음과 같은 제안을 하겠습니다. 각 군관구에는 군수보급과 전차-장갑차부대를 담당하는 부서를 별도로 설치해야 합니다. 스탈린 동지께서는 동원 및 훈련을 통제하고 예상되는 전역에 대해 연구를 수행하기 위해서 전차-장갑차부대 총국의 조직을 분리하도록 명령하셨습니다. 

스탈린: 그 문제는 해당 총국의 관할이오. 그 조치를 취하는 것이 틀릴 수도 있고 옳을 수도 있소. 

파블로프: 스탈린 동지. 저는 전차-장갑차병과 총국을 분할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 문제를 명확히 해야 합니다. 군사훈련만을 담당할 조직이 필요합니다.  

1940년 4월 17일 저녁 회의, Ibid., pp.259~263에서 재인용.

Sunday, December 25, 2016

짤하나 만들어 봤습니다.


 "'있잖아 그거 해봐' 생성기"가 있다길래 짤방을 하나 만들어 봤습니다.






 여기에 대한 해설은 아래의 글 두개를 참고하세요.


 스티븐 잘로가의 2차대전 기갑전 저작에 관한 잡담

중국의 UN가입 요구를 조롱하는 LA타임즈 만평

이 만평은 1950년 8월 LA타임즈의 브루스 러셀(Bruce Russell)이 그린 것인데 게재된 신문의 동의를 얻어 오클랜드 트리뷴에 다시 실린 것 입니다. 윌리엄 놀랜드(William F. Knowland) 상원의원이 스크랩해서 1950년 8월 10일 당시 국무부장관 특별보좌관이었던 존 포스터 덜레스에게 보낸 서신에 첨부한 것 입니다.

중화인민공화국이 수립된 뒤 UN에서 중화민국을 축출하고 중화인민공화국이 상임이사국 지위를 가지겠다고 주장했을때 미국내의 비난 여론을 반영하고 있는 작품이죠. 중국을 소련의 괴뢰로 단순하게 묘사하는 점은 문제가 있으나 스탈린과 마오쩌둥의 미묘한 권력관계는 부분적으로 잘 묘사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Friday, December 23, 2016

월드오브탱크 블리츠를 하다가 M60을 봤습니다


월드오브탱크 블리츠를 하는데 갑자기 양쪽팀에서 M60이 튀어나오는게 아니겠습니까. 데이터상으로 구현해 두고 아직 내놓지 않은 전차가 많다더니 M60도 있었네요. 으으. 빨리 구매할 수 있도록 상점에 추가하면 좋겠습니다.



Saturday, December 17, 2016

어떤 기묘한 인도주의



나는 네이팜 폭격이 정말 싫소. (이 무기는) 일반적인 화재가 아니라 인화성 물질로 공포에 질린 민간인들을 태워버리기 때문이오. 
(중략) 
지상군이 근접 전투를 하는 경우라던가 공군의 지상군 지원을 위해서 네이팜탄을 사용하는 것은 괜찮소. 하지만 수많은 비무장 상태의 사람들에게 고통을 주기위해 네이팜을 사용하는건 이와 다른 문제요. 
1952년 8월 21일 윈스턴 처칠이 영국 국방부장관에게 보낸 비밀서신. Edwin A. Martini, 'World on fire: the politics of napalm in the Global Cold War' Cold War History 16-4(2016), p.468에서 재인용.


처칠이 한국전쟁 당시 미국의 북한 폭격을 비판하면서 한 소리라고 하는군요. 네이팜이 잔인한 무기라는게 틀린말은 아닌데 이 소리를 처칠이 했다니까 정말 기분이 묘하군요. 다들 잘 아시다시피, 윈스턴 처칠은 2차대전 당시 독일 민간인에게 독가스를 사용하자고 주장한 일이 있습니다. 영국쪽의 요구 때문에 실제로 독가스탄을 투하하는 계획까지 수립된 바 있지요.

Wednesday, December 14, 2016

주취폭력-2



주취폭력


 우리 제3사단 제23연대는 포항을 지나 동해안을 따라 계속 북진하기 시작하여 영덕시를 점령하였다. 당시에는 확실히 몰랐는데 아마도 그때가 UN군에 의한 인천 상륙작전이 성공한 그 무렵이 아니었나 짐작된다. 아무튼 인민군은 패주하기 시작하였고 그를 추격하는 최전방의 아군부대는 중대 대대 등 전투병력과 연대본부가 거의 동시에 움직였으므로 연대장과 미고문관 Morris 대위와 함께 영덕시에 들어갔을 때에는 바로 몇 백 m 전방에서 교전하는 총소리가 들렸다. 영덕시 중심가에는 "인민공화국 만세!"라고 쓴 플래카드가 걸린 높은 탑이 그냥 서 있었으며 그 꼭대기에는 인민공화국의 국기가 걸려 있었다. 연대장은 도끼를 가져오게 하여 그 탑을 직접 찍어 넘어뜨렸다.
 그때, 도시 뒷산으로 개미떼처럼 도망쳐 올라가는 인민군들을 육안으로 볼 수 있었으며 우리 연대 장병들은 도망가는 인민군을 향하여 총을 쏘아 댔다. 미처 도망가지 못한 인민군들은 줄줄이 붙잡혀 와서 양손을 박박 깎은 머리 위에 얹고 길가에 꿇어앉아 있었는데, 대부분이 16세에서 20세까지의 어린 나이로 보였다.
 그때 미고문관은 나를 통하여 연대장에게 "장교는 장교임과 동시에 신사여야 한다"고 하면서 잡힌 포로들에 대한 신사적인 대우를 강조하였다. 뒤에 그 말이 "전시 포로에 대한 대우에 관한 제네바 협약"을 준수하여야 한다는 뜻으로 이해하였지만 당시 내 마음에는 죽고 죽이는 살벌한 전쟁터에서 신사가 되라는 미고문관의 비현실성을 이해할 수가 없었으며 어딘지 위선적인 면이 있는 것 처럼 느꼈다.

 그로부터 약 4개월 후 중공군의 개입으로 우리 제3사단이 후퇴하여 중동부 전선에 배치되었을 때의 일이 생삭난다. 연대장이 한 미고문관에게 술 한잔 하자고 권하여 일선 산속에서 간단한 술상을 차려놓고 잔을 주고받는 자리에 통역으로 동석하였다.
 술이 거나하게 취하여 연대장이 미고문관에게 "아주 질이 나쁜 적의 첩자를 두 놈 잡았는데 그놈 중 한명은 내가 직접 쏴 죽이겠다"고 하자 같이 얼큰하게 취한 미고문관이 "나도 한 놈을 쏴 죽이겠다"고 하지 않는가. 연대장과 고문관을 따라 계곡에 가 보니 거지같이 너덜너덜한 평복을 입은 두 명이 묶인 채 악을 쓰고 있었다. 연대장이 M1 소총으로 그 중 한 명을 쏘아 죽이자 잇따라 미고문관이 45구경 권총으로 다른 한 명을 쏴 죽였다.
 그중 한 명은 끝내 "인민공화국 만세!"를 울부짖으며 쓰러졌다. 평복을 입었으나 인민군이 틀림없었고 아마도 첩보수집을 하는 정보대 요원이었던 것 같았다.


조광제, 『한 직업외교관의 회상록: 나라를 생각하고 나를 돌아보다』 (나남, 2016) 50~51쪽

Wednesday, December 7, 2016

스탈린그라드 삼부작 번역 기획안을 넣었을 때 제출했던 번역문의 일부


예전에 추진했다가 실패한 일이 떠오른 김에, 6년전 출판사 몇곳에 보냈던 원고의 일부분을 올려봅니다. 스탈린그라드 삼부작의 프롤로그입니다.


********


프롤로그

수하야 베레이카 강 일대, 1942 7 23

독일군은 리쥬코프(A. I. Liziukov) 소장을 세 방향에서 조여가고 있었다. 리쥬코프의 지휘를 받는 제2 전차군단의 절반은 포위망에 갇혀 있었고 그는 이들을 구해내기 위해  필사적으로 독일군을 저지하고 있었다.

리쥬코프는 3주전 까지만 하더라도 제5전차군의 지휘관이었다. 소련군은 독일군의 기갑군단에 준하는 대규모 기계화 부대를 만들기 위한 첫 번째 시도로 제5전차군을 편성했다. 소련군 최고사령부(Stavka)는 제5전차군을 전차 641대로 증강했다. 그리고 그 무렵 러시아 남부의 도시 보로네지를 막 점령한 독일 48기갑군단의 후방을 차단하기 위해 제5전차군에게 남진하여 새로운 공세를 시작한 독일군의 측면을 공격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돈 강에 인접한 주요 도시였던 보로네지는 독일군이 동쪽의 스탈린그라드와 남쪽의 카프카즈로 진격하는데 아주 적절한 북쪽의 거점이 되었기 때문에 순식간에 전투의 중점이 되어가고 있었다. 이오시프 스탈린은 리쥬코프가 상대하고 있는 것은 겨우 독일군의 기갑사단 한 개 뿐이라고 믿었으며, 5전차군은 독일군 기갑부대가 강행군 중인 보병사단들의 증원을 받기 전에 보급선이 지나치게 길어진 독일군의 선봉 기갑부대를 분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모든 것은 시작부터 엉망으로 꼬였다. 소련군 지휘관과 참모 장교 중에는 대규모 기계화 부대를 전투에서 운용하는데 필요한 경험을 갖춘 사람이 소수에 불과했다. 리쥬코프의 전차군 사령부는 편성된 지 겨우 6주 밖에 되지 않았고 전차군 예하의 기갑사단급 부대였던 3개 전차군단은 4월에 막 편성된 상태였다. 소련군은 한 번의 작전에서 3개 전차군단은 커녕 3개 전차여단을 연계시켜 운용할 능력조차 없었다. 세 개의 전차군단은 강력하게 공격을 집중하는 대신 7 6일부터 10일 사이에 따로 따로 전투지역에 도착해 축차적으로 투입되었다. 게다가 소련군은 300대의 전차를 보유한 2개 기갑사단과 맞닥뜨렸으며 곧 수개의 보병사단이 여기에 증원되었다. 독일군의 압도적인 제공권은 리쥬코프의 임무를 더 어렵게 만들었다.

리쥬코프의 상급자들은 그를 도울 방도가 없었다. 소련군 최고사령부는 늘 하던대로 전투를 미시적인 부분 까지 통제하려 했으며 소련군 기갑국장을 포함한 고급 장교들과 함께 구체적인 지침을 연달아 내려 리쥬코프의 행동을 직접 감독하게 했다. 그동안 제5전차군을 지휘하는 전선군 사령부(집단군에 해당하는 소련군 부대단위)는 갈피를 잡을 수 없을 정도로 명령을 바꾸고 있었다. 브랸스크 전선군 사령관은 연달아 세명이 교체됐다. 리쥬코프와 그의 예하 지휘관들이 이 와중에 교체된 지휘관이 내렸던 지시를 따르려고 조치를 취하면 소련군 최고사령부가 비판을 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런 문제에도 불구하고 리쥬코프는 독일군의 주의를 끄는데 성공했고 독일군은 북쪽 측면을 방어하기 위해서 대규모의 병력과 항공기를 집결시켜야 했다. 스탈린은 이러한 성공을 전혀 깨닫지 못했기 때문에 7 15일에 전차군 사령부를 해체하고 리쥬코프를 전차군단 사령관으로 좌천시켰다.

하지만 이것은 고난의 끝이 아니었다. 브랸스크 전선군은 모스크바로부터 끊임없이 시달림을 받으면서도 독일군에 대한 반격을 계속했는데 독일군은 북쪽 측면을 방어하기 위해서 7 20일이 되자 제9기갑사단의 지원을 받는 보병사단들로 강력한 방어선을 구축했다. 소련군은 여러 차례의 반격 끝에 7 21일에서 22일에 걸쳐 소규모의 돌파구를 열 수 있었으나 한 개의 소총병사단과 선봉을 맡은 리쥬코프의 제2전차군단에 소속된 두 개 전차여단으로 편성된 공격 부대는 곧 독일군의 보병 및 기갑 부대에게서 세 방향으로 포위당했다.

알렉산드르 일리치 리쥬코프는 유능하고 용감한 지휘관으로 1941년 모스크바 전투 당시 서부전선군의 제20군 사령관 블라소프(A. A. Vlasov) 중장의 부사령관 역할을 훌륭하게 수행한 것을 통해 처음으로 소연방영웅의 칭호를 받은 사람 중 하나였다. 그러나 7 23, 리쥬코프는 1942년 한여름에 3주 동안 실패만 거듭한 끝에 마침내 막다른 골목에 몰리고 말았다. 브랸스크 전선군이 반격을 위해 편성한 특수작전집단 지휘관인 치비소프(N. E. Chibisov) 중장은 리쥬코프에게 독일군의 후방 깊숙히 고립된 제2전차군단의 두 전차여단을 찾아내 후방으로 안전하게 이끌고 나오라는 명령을 내렸다. 리쥬코프는 7 23일 오전 9시에 군단 정치위원과 함께 KV 중전차에 올라탔다. 그는 볼샤야 베레이카에 있는 군단사령부에서 직접 전차를 지휘해 남쪽으로 향했고 수하야 베레이카 강을 건너 그의 두 전차여단을 구출하기 위해서 독일군의 보병과 기갑부대를 돌파하려 했다. 리쥬코프의 전차는 독일군 방어선에서 조금 못 미친, 188.5 고지에서 서쪽으로 몇 백미터 떨어져 있는 레뱌즈예 마을 남쪽의 숲에서 대전차포에 맞아 움직일 수 없게 되었다. 옴싹달싹 못하게 된 전차는 독일군의 집중 포화를 맞게 되었고 리쥬코프는 전차 승무원들에게 탈출하라고 명령했다. 해치를 열고 탈출하던 도중 조종수는 기관총에 부상을 입었고 무전수는 전사했다. 리쥬코프는 전차에서 탈출하다가 포화에 휩쓸려 전사했다.

독일군은 제5전차군과 그 예하의 군단과 여단이 지리멸렬한 상태로 제각각 공격을 감행한 것을 보고는 그들이 가지고 있던 소련군의 참모 역량과 지휘관들의 능력에 대한 경멸감을 더 굳혔을 것이다. 그러나 소련군이 이런 식으로 반격을 거듭했기 때문에 독일군은 스탈린그라드에 도착하기도 전에 진격의 기세가 둔화되고 약화되었다. 그리고 리쥬코프가 자살적인 돌격을 감행한 지 불과 네 달도 지나지 않아 살아남은 소련군 기갑부대 지휘관들은 그들이 독일의 적수들과 충분히 맞설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게 되었다.

데이빗 글랜츠의 '스탈린그라드 전투' 축약판이 나온다고 합니다


데이빗 글랜츠의 스탈린그라드 전투 삼부작은 자료집까지 포함해 다섯권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을 자랑했습니다. 군사사 연구에 있어 중요한 저작이긴 했습니다만 그 엄청난 볼륨은 읽는이에게 부담을 주는 면이 있었죠.

그런데 이 대작을 한권의 분량으로 압축한 단행본이 내년 봄에 나온다고 합니다.




 기존의 삼부작은 스탈린그라드 전투에 대한 연구서 중 최고수준의 내용을 담고 있는 만큼 여기에 부담을 가지고 계시던 분들은 축약본을 구매하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이 축약본도 640쪽의 두툼한 단행본이라고 합니다만 그래도 훨씬 부담이 덜 가는 분량으로 줄어들었군요.

 예전에 스탈린그라드 삼부작의 번역출간을 추진하다가 그 방대한 분량때문에 좌절한 경험이 있는데 축약본으로 재도전 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겠습니다.

Tuesday, December 6, 2016

독일어 군사용어에 관한 잡담 -2


독일어 군사용어에 관한 잡담


번역을 할 때 마다 문장의 전체적 의미 뿐만 아니라 개념어도 명확히 구분해야 한다는 점을 깨닫습니다. 제가 번역을 할 때 취약한 점도 바로 개념어를 옮기는 데 있지요. 부분적으로 한국어 어휘의 부족을 탓할 수는 있겠지만, 어쨌거나 최종적으로는 번역자인 제 문제인 것 입니다.

독일어 Gegenstoß와 Gegenangriff가 개념적으로 명확히 구분된다는 것을 알게 된 것도 비교적 최근의 일 입니다. 2012년에 로버트 폴리가 쓴 논문 "A Case Study in Horizontal Military Innovation The German Army, 1916–1918"를 읽고서야 독일어 용어에서 이 두 단어가 구분되는 개념이라는걸 알게 됐습니다. 폴리의 설명에 따르면 전자는 1차대전 당시 전장 상황에 맞춰 즉각적으로 실시하는 임기응변적인 역습을 지칭할때 사용하는 단어였고, 후자는 사전 계획하에 실시하는 반격에 사용하는 단어였다 하는군요.

다음에 번역할 책을 두 권 선정했는데 그 중 하나는 독일쪽 저작입니다. 역시나 몇가지 독일어 용어가 신경이 쓰입니다. 일차적으로 독한사전의 빈약한 어휘에 불평을 늘어놓다가도 결국에는 제 어휘력과 상상력의 부족이 가장 큰 문제임을 깨닫게 됩니다. 비록 시간이 많이 걸리고 효율이 떨어지긴 하지만 번역은 여러 모로 좋은 공부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Sunday, December 4, 2016

[번역글] 전차는 1918년에 영국군을 승리로 이끌 수 있었을까?



불법날림번역 한 편 나갑니다. 원래 전차 등장 100주년을 맞아 기념 포스팅(?)을 하나 하려다가 정신이 없어 타이밍을 놓쳤습니다. 그냥 넘어가기는 찝찝해서 개인적으로 재미있게 읽었던 논문 한편을 번역해 봅니다. 이 논문은 좀 오래된 논문인데, 1992년 Journal of Contemporary History 27-3에 실린 팀 트래버스Tim Travers의 “Could the Tanks of 1918 Have Been War-Winners for the British Expeditionary Force?”입니다. 이 글은 1차대전 당시 전차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하는 전통적인 시각의 연구입니다. 전차 등장 100주년에 알맞은 글이 아닐까 싶네요. 이 글에서는 영국원정군 사령부가 전차 운용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쳤다고 평가하고 있는데 이에 관해서는 상반되는 견해도 존재합니다. 관련된 글도 나중에 소개할 수 있으면 좋겠군요.

※ 영국쪽 직제의 번역어는 마땅한게 생각나지 않아서 임시로 붙인게 많습니다. 적합한 번역어가 있으면 수정하도록 하겠습니다. 번역어에 대한 조언 환영합니다.



전차는 1918년에 영국군을 승리로 이끌 수 있었을까?

팀 트래버스

제1차 세계대전 당시의 전차에 관해서는 다양한 평가와 주장이 있다. 가장 먼저 윌리엄스-엘리스Clough Williams-Ellis 소령, 풀러J. F. C. Fuller 소장, 리델 하트B. H. Liddell-Hart소령 등의 전차 옹호자들이 집필한 영국원정군 전차군단Tank Corps의 공간사에서는 전차를 제병협동전투의 한 요소였다는 점을 인정하면서도, 전차야 말로 1918년의 승리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한 혁명적인 무기체계였다는 주장을 견지했다. 하지만 그 뒤 영국 기갑병과에서는 1918년 당시의 전차에 약점이 많았고, 기계적인 신뢰성도 낮았으며, 손실율이 높았다는 점을 들어 비판적인 평가를 내렸다. 이러한 비판적인 평가 중 하나로는 군사사가 존 터레인John Terraine의 주장이 있다. 그는  “1918년 당시의 전차는 기계적인 측면에서, 그리고 그것을 운용했던 인간의 관점에서 볼때 결코 승리를 가져다 준 무기가 아니었다.”라고 잘라말했다. 비드웰Bidwell과 그레이엄Graham은 터레인 보다는 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들은 전차를 보병과의 적절한 협동을 통해 운용했을때는 성공을 거둘 수 있었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동시에 “가장 중요한 문제는 당시 전차의 신뢰성이 부족했다는 점이다.”라고 지적하기도 했다.1)
 만약 전차를 올바르게 운용했고, 대량으로 투입할 수 있었다면 전차가 ‘승리의 무기’는 못 됐더라도 최소한 1918년 전역에서 보다 결정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었을 것이라는 주장을 펼 수도 있을 것이다. 이러한 주장을 뒷받침 하려면 밀접하게 연관된 두 가지의 문제를 고려해야 한다. 첫 번째는, 1918년 당시 일련의 연속적인 공세작전을 펼칠 수 있을 만큼 많은 수의 전차를 확보해서 기계화 전략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핵심 무기체계로 사용할 수 있었는가 이다. 그리고 두 번째는 1918년 전역에서 전차를 보다 효율적인 방식으로 운용했다면 더 큰 성과를 거두고 실제 역사와는 달리 막대한 손실도 없었을 것인가 이다. 만약 그렇다면 충분한 준비와 병과간 협동이 이루어진 주요 공세작전에서 전차를 보다 많이 운용했을 것이며, 공세에 투입할 수 있는 전차의 숫자도 많았을 것이다. 하지만 투입가능한 전차의 숫자에 대한 첫번째 물음에 대한 답을 구하기 전에, 1917년 말 부터 1918년 중반까지 영국 육군과 육군최고회의Army Council, 영국 전시 내각에서 ‘기계화 전쟁’이라고 불리게 될 전쟁 방식을 지지하는 집단과 전통적인 전쟁 방식을 지지하는 집단 간에 중요한 논쟁이 있었다는 점을 지적할 필요가 있다. 이 논쟁은 인력 부족 문제로 인해 시작되었는데, 캉브레Cambrai, 아멜Hamel, 아미앵Amiens 등의 성공적인 제병협동 공세로 인해 기계화 전쟁의 지지자들이 논쟁에서 승리할 수 있는 가능성이 생겼다.2)
기계화 전쟁의 지지자들은 기계화된 수단을 최대한 활용해야 하며, 전차ㆍ항공기ㆍ기관총ㆍ박격포ㆍ화학무기와 포병에 중점을 두고 보병은  공격이나 방어시 이를 지원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반면 전통적인 전쟁 방식의 지지자들은 보병(인력)을 중점에 두고 포병, 그리고 전차와 항공기 같은 기계들은 보병의 전진을 지원하는 보조적인 수단이 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영국 육군은 이 두가지 주장으로 양분되지는 않았다. 많은 장교들이 두 주장 사이의 중간 입장을 취하고 있었다. 이 논쟁은 전쟁에 대한 태도와 관점에 대한 본질적인 문제를 다루는 것이었다. 하지만 두 주장은 극단적으로 대립했다. 영국원정군 사령관 더글라스 헤이그Douglas Haig 장군은 전통적인 관점을 지지하고 있었다. 반면 군수장관 윈스턴 처칠, 전차 및 기관총 병과의 장교 대부분, 병기감Master General of the Ordnance 윌리엄 퍼즈Sir William Furse 장군, 총참모장CIGS 헨리 윌슨Henry Wilson 장군, 부참모장DCIGS 팀 해링턴Tim Harington 장군을 비롯한 집단은 기계화 전쟁을 지지했는데 기계화의 수준에 대한 입장은 상이했다.3)
기계화의 수준이 다양했음을 보여주는 사례중 하나는 퍼즈 장군의 입장이다. 퍼즈 장군은 공세시 보병을 대규모로 집중하는 것에 반대하고 그 대신 전차와 연막탄, 포병 활용을 늘리고 보병은 줄여야 한다고 생각했다. 영국 제1군 사령관 혼Lord Horne 장군은 1918년 6월에 다음과 같이 썼다.

“병력이 부족하기 때문에 기계화 장비를 늘려 대응해야만 한다. 나는 이것을 기계력machine-power이라고 정의한다. 기계력이란 포병, 기관총, 자동소총, 전차를 비롯해  보병을 지원하여 적에게 피해를 입힐 수 있는 모든 수단을 포함한다.”

영국 제1군의 기관총 참모Machine Gun Advisor 린제이Lindsay 중령도 기계화를 지지하는 인물이었는데 그는 1918년 7월에 다음과 같이 썼다.

“미래의 공격 작전에서는 항공기, 전차와 같은 기계가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며 자동화기와 박격포를 주무장으로 한 병력과 함께 작전을 펼칠 것이다.”4)

이 글에서는 해당 논쟁을 구체적으로 다루지 않을 것이다. 다만 이 논쟁이 특히 헤이그 장군과 영국원정군사령부 단위에서 전차를 평가하고 운용하는 방식에 영향을 끼쳤다는 점을 지적하고자 한다.


이제 전차의 숫자라는 첫번째 질문으로 돌아가자. 1918년 8월 8일 부터 12일에 걸쳐 진행된 아미앵의 보전포 협동 공세 이후 비슷한 규모의 공세를 계속할 만큼의 전차가 부족했다는 통념이 있다. 이러한 통념은 아미앵 공세 당시의 전차 손실 통계로 인해 생겨났는데, 통계를 오독한 결과였다. 여러 역사가 중, 존 터레인은 그의 저서 To Win a War에서 아미앵 공세가 끝난 1918년 8월 12일 당시 가동 가능한 전차는 단 여섯대만 남아있었으며, “독일 제국을 전차 여섯대로 무너트릴  수는 없은 것 이었다.”고 평했다. 마찬가지로 비드웰과 그레이엄도 아미앵 공세당시 414대의 전차가 투입됐으나 “공세 이틀째에는 185대로 줄어들었고, 사흘째에는 85대, 나흘째에는 38대, 그리고 마지막 날에는 6대로 줄어들었다.”고 서술했다. 이 통계는 영국육군 공간사Official History에서 인용한 것이기 때문에 정확할 것이다.5)
아미앵 공세에서 전차 손실이 많았다는 점은 확실하다. 당시에 작성된 영국육군 전차군단의 기록에도 유사한 통계가 나타난다. 영국육군 전차군단이 집계한  통계에 따르면 8월 8일 공세 시작당시에는 425대의 전차가 있었으나 8월 9일에는 145대로 줄어들었고, 8월 10일에는 74대, 8월 11일에는 39대만이 남아있었다. 이것은 8월 11일까지 386대의 전차가 손실처리되었다는 의미이다.(425대 중 39대 만이 남았으므로) 하지만 이 기록에서 주목해야 할 점은 이 수치는 해당 날자가 시작했을때 투입할 수 있었던 전차의 숫자를 집계한 것이지, 가동가능한 전차를 모두 집계한 것이 아니라는 점이다. 풀러에 따르면 8월 8일 저녁 당시 전차 승무원들의 상태는 다음과 같았다고 한다.

“장거리를 진격한 끝에, 그리고 하루 종일 격렬한 전투를 치른 탓에 극도로 피로한 상태였다.(가장 많이 진격한 곳에서는 7.5마일을 진격했다.) 이때문에 다음날의 작전을 위해 혼성중대를 편성하기 위해서라도 휴식이 필요했다. 예비 전차는 몇대 없는 상태였다….”

이 글에 따르면 문제는 실제 전차 손실 보다는 예비 전차가 부족했던데 있었다. 아미앵 공세의 마지막 날이었던 8월 12일에 전차군단 본부가 작전을 중단한 이유는 전차가 부족해서가 아니라 사령관GOC, General Officer Commanding 휴 엘리스Hugh Elles 소장이 전장의 지형을 공세에 부적합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이었다.(아미앵 공세의 마지막날 영국군은 과거 솜 전투가 있었던 지역에 도착했다.) 그래서 제10전차대대만 제3군단을 지원해 계속 작전하라는 명령을 받았다. 마지막으로, 1918년 8월 17일 전쟁성War Office이 군수산업부Ministry of Munitions에 보낸 서신을 보면 “아미앵 방면의 작전에서 포병 사격에 의해 상실된 전차는 120대에 달한다.”는 내용이 있다. 즉 실제로 여러가지 원인으로 가동불능이 된 전차가 많기는 해도 독일군에 의해 격파된 전차는 425대 중 120대 정도에 불과했다는 뜻이다.6)
이 통계는 실제로 전투 손실 처리된 전차가 통념에 비해 훨씬 적다는 것을 보여주는데, 이 통계를 뒷받침 해 줄 자료가 더 있다. 이 자료들에 따르면 아미앵 공세가 끝나고 5일이 지난 뒤인 1918년 8월 17일 당시의 전차 통계를 알 수 있다. 이 자료에 따르면 당시 프랑스의 영국원정군이 1918년 8월 17일 당시 보유한 가동 가능한 전차의 숫자는 다음과 같았다. 마크V(병력 수송형) 122대, 마크V 중전차 242대, 마크IV 중전차 250대, 중형전차A 휘펫 124대, 야포 견인용 전차 29대, 수송용 전차Tank Tender 175대, 르노 경전차 10대, 장갑차 16대 등 총 968대의 기갑차량이 있었다.
이 통계에는 전장에서 회수해 수리중인 것은 빠져있다. 당시 마크V 중전차 153대가 수리중이었다. 그런데 이 문서에서는 별도로 언급하고 있지 않으나, 영국군이 보유한 968대의 기갑차량 중에는 당시 프랑스의 훈련소에 배치되어 훈련용으로 사용되던 차량도 포함되어 있다.7) 그렇다면 5일간의 아미앵 공세에서 가동 가능한 전차 중 많은 수가 상실되었다는 주장은 어떻게 설명해야 할까? 실제로는 격파됐다고 간주된 전차 중 많은 수가 경미한 수준의 손상, 일시적인 전열 이탈, 혹은 기계적 고장, 연료 부족, 또는 정비를 위해 후방으로 이동 했거나 승무원의 피로로 인해 작전 수행이 불가능해 진 것을 포함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승무원의 피로가 누적되어 작전 수행이 어려워 진 것이 가장 큰 문제였을 것이다. 전차 승무원들은 보통 하루 평균 여덟시간 이상의 작전을 버틸 수 없었다. 기계적 고장이나 전차 승무원의 피로와 같은 문제들은 대부분 단기간 내에 극복할 수 있는 것이었다.8)
즉 아미앵 전투 당시 다수의 전차와 전차 승무원은 일시적으로 작전을 수행할 수 없는 상태였던 것이며, 단기간 내에 전열에 복귀할 수 있었을 것이다. 그리고 완전히 전투 불능이 되어 후방의 대규모 정비소에서 수리를 받아야 했던 차량은 386대가 아니라 200대 정도였을 것이다. 아미앵 공세 당시 전차군단이 대규모의 전차로 공세를 계속할 수 없었던 가장 큰 원인은 예비 전차와 예비 승무원의 부족이었다. 전차 숫자를 추정할 수 있는 다른 요소는 심각한 손상을 입은 전차를 수리하는 속도이다. 영국군의 전차 정비 기간을 알 수 있는 정확한 통계는 없지만 1918년에는 정비에 소요되는 시간이 단축되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1918년 8월 하순에는 일주일에 수리되는 전차가 18대 정도였고 9월 초에는 20~30대 수준으로 증가했다. 그리고 10월 하순에는 일주일에 정비되는 마크V 중전차의 숫자가 33~35대 수준으로 늘어났다.9) 아미앵 공세와 그 직후에 전차군단의 가용 전력이 회복된 데는 전차 정비의 효율이 높아진 것이 부분적으로는 영향을 끼쳤을 것이다. 하지만 큰 손상을 입은 전차를 수리한 것이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에 큰 영향을 끼칠 수준은 아니었다. 아미앵 공세 이후 가용 가능한 전차의 숫자가 전차 생산량에 영향을 받았을 가능성도 있다. 공식 통계에 따르면 1918년 6월까지 400대의 마크V 중전차가 생산될 예정이었고, 동시에 마크IV 전차의 생산이 중단되면서 마크VIII 전차와 중형C 전차의 생산이 개시될 계획이었다. 하지만 군수산업부의 통계에 따르면 1918년 7월까지 생산된 전차는 129대에 불과했으며, 8월에는 81대가 생산되는데 그쳤다. 프랑스의 전장에 보급된 전차의 숫자는 1918년 9월 첫째주에 총 34대에 불과했으며, 10월에 배치된 숫자도 평균적으로 이 수준에 머물렀다.10)  다양한 생산차종과 영국의 노동력 및 생산 문제로 인한 전차 생산 부족은 전선에 배치된 전차의 숫자를 늘리는데 큰 영향을 끼치지 못했다. 대규모 전투 직후에 심각한 손상을 입은 전차를 회수하는 것 때문에 일시적으로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가 줄어들기는 했지만, 전차의 높은 내구성과 전차 승무원들의 빠른 회복, 그리고 경미한 손상을 입은 전차를 신속하게 수리해 투입할 수 있는 능력 덕분에 전선에 배치된 전차의 숫자는 비교적 높은 수준을 유지할 수 있었다.
전차의 내구성은 전차를 완전히 파괴하고 승무원을 살상하는 것이 매우 어려웠다는 점과 연관되어 있다. 수리가 불가능할 정도로 파괴된 전차는 극소수였다. 1918년 8월 8일에서 11월의 종전시까지 전투에 투입된 1,993대의 전차와 장갑차 중에서 손상을 입거나 참호에 빠져 회수된 것은 총 887대였다. 그러나 윌리엄스-엘리스와 풀러의 저작에 따르면 이중 수리가 불가능할 정도로 손상을 입은 것은 15대에 불과했으며 완전 손실로 처리된 비율은 0.75%라는 극히 낮은 수준이었다. 비록 기록으로 남지는 않았으나, 전차군단 사령관이었던 엘리스 소장에 따르면 실제로는 이보다 약간 높은 손실율을 예측했다고 한다. 1918년 9월 5일, 엘리스는 8월 8일 부터 투입한 1,173대의 전차와 장갑차 중에서 30~40대 가량의 완전 손실이 있을 것이라고 예측했는데 이것은 완전손실율이 2.5~3.4%라는 뜻이었다. 1918년 10월 말 엘리스는 실제로 완전 손실로 처리된 전차가 50대 정도로 완전손실율이 2.5%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어떤 통계를 옳은 것으로 받아들이더라도 손상을 입거나 참호에 빠진 전차와 장갑차는 대부분 수리를 할 수 있었음을 알 수 있다. 경미한 손상은 승무원들이 직접 수리할 수 있었고 그렇지 않다면 회수하여 수리할 수 있었다. 영국군은 계속해서 진격했기 때문에 전장에 남은 전차들을 대부분 회수하는 것이 가능했다. 회수된 전차 중에서 수리할 수 없을 정도로 파손된 것은 극소수에 불과했다. 또한 1918년 10월 12일 전차군단의 기록을 보면 8월 8일 부터 전투에 투입되어 손상을 입거나 참호에 빠진 전차들은 사실상 모두 회수되었다.11)
전차와 전차 승무원들이 쉴새 없이 전투에 투입됐음에도 불구하고 프랑스에 배치된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는 높은 수준을 꾸준히 유지했다. 일반적으로 전쟁 말기에는 영국원정군에 가용가능한 전차가 격감했을 것이라는 인식이 있다. 하지만 마크IV, 마크V, 마크V*와 중형A 전차를 모두 합쳐서, 10일간의 격전에도 불구하고 8월 30일에는 261대(마크V 127대 포함), 9월 7일에는 177대(마크V 85대 포함), 10월 15일에는 357대(마크V 125대 포함), 10월 19일에는 317대(마크V 134대 포함), 11월 9일에는 235대(마크V 98대 포함)의 전차가 가용가능한 상태였다.  이것은 훈련소에 배치된 전차와 수리중인 전차는 제외한 통계다.12) 또한 이 통계로는 고질적으로 부족했던 예비부품 문제를 파악할 수 없다. 더 많은 예비부품이 있었다면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는 더 많아졌을 것이다. 부품부족이 초래된 것은 기계화전투 보급국MWSD, Mechanical Warfare Supply Department의 앨버트 스턴Albert Stern대령의 책임이었는데, 그는 예비부품을 충분하게 확보하지 않은 상태에서 전차의 숫자만 늘리려 했다. 새로 생산된 전차 한대와 이에 필요한 완전한 예비 부품의 비율은 1대 3이 되는 것이 이상적이었다. 하지만 1918년 10월까지도 이 비율을 맞추지 못했다. 1917년에 추산한 바에 따르면 마크IV 전차 한대가 하루에 3마일씩 이동할 경우 14일간의 작전에 필요한 예비 부품은 20톤에 달했고, 한달간 작전할 경우에는 50톤이 필요했다. 그 결과 1916년 말 부터 1918년 말 까지 프랑스의 영국 전차군단과 기계화전투 보급국 간에는 ‘예비 부품을 확보하기 위한 전투’가 벌어졌다. 전차군단의 전차 수리 능력은 실제로 필요한 수준에 미치지 못했으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는 많은 편이었다.13)
전차의 내구성과 관련해서, 전차 자체가 생산되어 전쟁이 끝날 때 까지 완전손실로 처리되지 않았다고 한다면 전차 승무원은 어땠는가하는 의문을 제기할 수 있다. 전차 승무원도 대부분의 피격에서 생존할 수 있었다. 예를 들어 1918년 8월 23일의 전투에서, 한 지역에 투입된 전차 중 8대가 피격됐으나 인명 손실은 경상 1명에 그쳤다. 물론 피격된 전차가 ‘단기간 가동 불능’ 상태에 빠지긴 했지만 말이다. 하지만 전차군단은 상대적으로 규모가 작은 부대였으며 이때문에 전차 승무원들은 쉴새없이 전투에 투입될 수 밖에 없었다. 이때문에 1918년 8월에는 장교의 사상율이 27.5%, 부사관과 사병의 사상율이 20.56%에 이르렀다. 하지만 이것을 실제 사상자 숫자로 받아들여서는 안된다. 아미앵 공세당시 전차군단의 사상자 숫자는 700여명에 불과했다. 사상율을 계산하는데는 부상, 전사, 포로가 된 인원 뿐만 아니라 일시적인 탈진, 그리고 전차의 부실한 환기로 인한 일산화탄소 중독 및 체온 상승으로 인한 손실까지 집계했다. 마찬가지로 마크V* 전차에 탑승한 보병들도 전차 내부의 과열로 인해 피해를 입었는데, 당시 전차 내부의 온도는 습구온도계 기준으로 화씨 86도에 달하는 경우가 종종 있었다. 이것은 인간이 체온 조절 능력을 상실하는 것 보다 겨우 3도 낮은 수준이었다.14)  아미앵 공세당시 전차 승무원의 사상율은 낮은 편이었지만, 만약 8월 8일 이후의 공세에서 더 많은 포병 지원을 받으면서 충분한 예비대와 함께 대규모로 작전을 펼칠수 있었다면 훨씬 더 낮아졌을 것이다. 그렇다면 이 글의 서두에서 제기한 두 번째 문제로 넘어가도록 하자. 과연 1918년 당시 전차를 보다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었을까?

영국원정군이 전차를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이 존재했던 것은 사실이다. 그리고 그랬더라면 1918년의 전역에서 전차는 더욱 더 결정적인 병기가 됐을 것이다. 하지만 그럴 수 없었던 이유가 몇가지 있다. 전차가 보다 핵심적인 역할을 하지 못한 첫 번째, 그리고 가장 중요한 이유는 헤이그 장군과 영국원정군 사령부의 부정적인 태도에 있었다. 풀러가 지적한 것 처럼 비판의 대상은 전차 자체가 아니라 전차군단이 전차를 다루는 태도였다. 이글의 서두에서 언급한 기계화 전쟁 방식과 전통적인 전쟁 방식을 두고 전개된 논쟁에서 헤이그 장군과 영국원정군 사령부가 취한 입장과는 별개로, 구조적인 문제가 있었다. 전차군단은 자체적인 장성급 사령관과 참모부 조직을 갖추고 전차군단의 작전, 훈련, 정보 및 행정을 수행하고 있었으며, 전차 운용 교리와 개념을 독자적으로 개발하고 있었다. 1918년 6월, 전차군단 감찰감Director-General of the Tank Corps 캐퍼John. E. Capper 소장은 이 구조적 문제에 대해 다음과 같이 썼다.

“다른 모든 특수한 조직들과 마찬가지로, 이러한 상황은 전차에 관해 이렇다 할 경험이 없는 고급 지휘관들과 총참모부가 전차와 전차의 운용에 대해 제대로 연구하지 않았기 때문에 발생했다. 총참모부가 다른 병종과 동일하게 전차의 운용과 한계에 대해 연구하지 않는한 전차의 대규모 운용을 통해 실질적인 성공을 거두기란 어렵다.”

캐퍼 소장은 영국원정군 사령부 참모부가 전차를 병기로서 연구하고 이해하려는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고 있으며, 육군본부 참모부와 다른 고위 장성들도 전차에 대해 이해하려 하지 않는다고 생각했다. 그는 전차군단 사령관도 포병과 마찬가지로 영국원정군 사령부에 병과 참모로 참여해야 하며, 육군본부 내에도 포병과 마찬가지로 전차병단Tank Group을 두고 고급 장교를 양성하기 위해 기갑전술학교를 세울 것을 제안했다. 엘리스 소장도 이 견해야 전적으로 동의하면서 다음과 같이 논평했다. “그동안의 가장 큰 과오는 총참모부가 전차에 관해서 아무 역할도 하지 않았으며, 이것이 육군 전체에 영향을 끼쳤다는 것이다. 이때문에 각 야전군은 위로 부터 어떠한 지침도 받을 수 없었으며 받은 것은 기껏해야 제안 수준에 불과했다.”15)
이러한 조직 구조는 최종적으로 전차군단이 전장에서 필요로 한 것들이 대부분 묵살되도록 만들었다. 한 소령은 아미앵 공세와 같은 대규모 공세가 시작되기 전에 예비 차량으로 사용할 수 있는 충분한 전차를 보급받아, 전차와 승무원을 교체해 가면서 효율성을 잃지 않고 공세를 계속할 수 있도록 할 수 없었던 점을 지적했다. 1918년 10월, 풀러는 100%의 예비 차량이 없으면 ‘전차 부대의 전투 효율성은 전투 개시 72시간 내에 격감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풀러의 주장은 아미앵 고에 당시 가용 가능한 전차의 숫자가 격감했던 사실에서 도출한 것이었다. 비록 손실 원인의 대다수는 적의 공격 이외의 것이었지만, 리델 하트는 전차의 손실로 인해 투입 가능한 전차의 숫자가 감소했음을 지적했다. 그러므로 100%의 예비 차량을 갖추고 전차가 대규모로 공격에 투입된다면 다른 모든 요인들이 동일할 경우 전차가 큰 우위를 점할 수 있었을 것이다. 충분한 예비 차량을 확보할 수 없었던 원인 중 하나는 전차에 대한 지식이 부족했던데 있었고, 또 하나는 영국원정군 사령부의 무관심 이었으며, 다른 하나는 전차의 숫자가 부족했던데 있었다. 영국육군의 공간사 저자 중 한명이었던 제임스 에드몬즈James Edmonds 준장은 전차의 부족을 초래한 원인이 전차를 소규모로 무분별하고 비효율적으로 분산 운용한데 있었다고 서술했다. 그는 이렇게 지적했다. “(아미앵 공세 이후) 공세작전에 전차를 집중적으로 투입하지 못하고, 심지어 그러한 계획조차 수립하지 못한 것은 심히 유감스러운 일이었다.” 만약 공세 마다 충분한 숫자의 전차를 확보하고 충분한 예비 차량을 마련하는 한편, 초기 돌파를 달성한 뒤인 공세 2~3일 차에는 전차 부대를 후방으로 돌리는 등의 적절한 전술을 사용했다면 전차는 1918년의 전역에서 훨씬 큰 활약을 할 수 있었을 것이다.16)

전술은 전차군단에 있어서 또 하나의 큰 문제였다. 전차는 아군 포병의 지원이 없을 경우 독일군의 포병 사격에 취약했으며, 보병의 근접지원, 연막이나 안개, 또는 여명의 보호 아래 움직여야 했으며, 기습적인 운용도 필요했다. 전차를 지원하기 위한 연막 및 포병 사격 훈련, 보병과의 사전 훈련(특히 오스트레일리아 군단이 전차와의 협동 작전에 탁월했다.) 강화, 항공기 정찰 및 적의 대전차 화점에 대한 공습 등이 실시됐다. 그러나 영국원정군 사령부와 고급 참모들은 전차를 단지 지원 수단으로 간주하고, 보병과 포병을 중시했기 때문에 전차군단의 요구 사항을 부차적인 것으로 간주했다. 이로인해 전차 부대는 필요이상으로 손실을 입었다. 예를들어 아미앵 전투 당시 제5전차여단은 공세 이틀째인 8월 9일에는 포병이 적절한 지원 사격을 해 주지 못했다고 보고했다. 제5전차여단의 보고에 따르면 이날 여명에 맞춰 연막의 보호를 받으며 공격을 시작했지만 해가 뜬 뒤에는 ‘포탄이 부족하다’는 이유에서 포병의 지원을 전혀 받지 못하고 공격에 나서야 했다. 이때문에 아미앵 공세가 진행되면서 전차에 대한 지원 체계는 무너지고 양적으로도 감소했다. 8월 11일 한 캐나다 여단 지휘관은 파르빌리에Parvillers 외곽에서 15대의 전차가(실제로는 16대 중 12대였다.) 단 1문, 혹은 1개 대전차포대에 의해 격파된 것으로 추정된다는 보고를 했다. “이것은 극히 곤란한 상황에서 전차가 연달아 격파됐으며 보병의 지원을 받지 못했음을 보여준다. 엄청난 일 이지만 이걸 전쟁이라고 할 수 있겠는가.” 즉 전차 부대는 아무런 지원도 없이 소모됐다는 것이다. 그리고 8월 21일 이후 독일군의 대전차 방어는 강화되었고, 전차 부대는 소규모의 취약한 집단으로 운용되기 시작하면서 역량 이상의 임무를 부여받았다. 이러한 사례 중 하나는 전차군단의 고위 참모 장교 한명의 회고에서 찾아볼 수 있는데, 그는 8월 25일에 있었던 제9전차대대의 작전에 대해 다음과 같이 기록했다.

“이날 야간에 10대의 전차가 이동을 시작했다. 이 부대는 다음날 여명에 캐나다 제2보병사단과 함께 작전을 수행할 예정이었다. 전차병들은 피로한 상태였으며 정찰을 실시할 시간도 부족했고 보병과의 연락 체계도 없었기 때문에 만약 다음날 그대로 투입할 경우 성공을 거둘 수 없을 것이었다.”17)
전쟁이 끝나고 한참 지난 뒤 전차군단의 참모 장교였던 마텔le Q. Martel 장군은 일부 사단장들은 전차 부대가 할 수 있는 이상의 역할을 요구했다고 올바르게 지적했다. 하지만 전차부대 지휘관들이 이러한 요구에 반대할 경우 영국원정군 사령부와 그 예하 사령부의 지휘관들은 군기가 빠졌다고 비난했다. 이러한 사례 중 하나가 1918년 9월 27일에 캐나다 군단에서 있었다. 한 캐나다 여단장은 그의 여단에 배속된 전차가 세 대 밖에 되지 않았는데, 부를롱Bourlon 숲 외곽 까지 진출했을 때 배속된 전차 부대 지휘괸이 전차들을 후방으로 돌려 연료를 보급 받을 수 있게 해 달라고 요청했으며, 전차들의 기계적 상태가 좋지 않고(마크IV로 추정) 승무원들의 상태도 좋지 않다고 말했다고 기록했다. 캐나다 여단장은 전차부대가 이렇다 할 지원을 해 주지 못했으며 전차 부대 지휘관과 그의 전차들 때문에 더 이상 시간을 낭비하기는 싫었다고 비난했다.  이 여단장은 고작 세대 밖에 되지 않는 배속된 전차부대에 대해 잘 알지 못했으며, 이들의 처지를 이해할 생각도 없었다. 또 다른 사례가 있다. 제4전차여단은 1918년 9월 말에서 10월에 걸친 기동작전이 전차에 심각한 영향을 초래했다고 보고했다. 보병 지휘관들은 전차가 매일 기동하면서 받는 기계적 피로에 대해 이해하질 못했으며, 계속해서 기동을 하는 상황에서는 전차를 이틀 연속으로 운용할 수는 없다는 점도 이해하지 못했고, 네대의 전차만 투입해도 충분한 상황에서 세배나 되는 전차를 투입했으며, 단지 전차를 배속받았다는 이유 만으로 불필요하게 전차를 투입했다. 이 보고서에는 1918년 10월 5일 보르부아르Beaurevoir 마을에 대한 공격 사례를 기록하고 있다. 이 전투에서 제25사단의 보병은 두 차례나 전차를 따라잡지 못했지만, 전차들은 독일군의 기관총 진지를 성공적으로 제압했다. 아마도 보병부대 지휘관들이 전차가 배속된다는 사실을 사전에 통보받지 못했기 때문에, 전차를 어떻게 운용해야 할 지 미처 생각을 못했기 때문에 이런 일이 벌어졌을 수 있다. 어쨌거나 이로 인해서 “보병과 전차 부대의 협동 작전이 이루어지지 못했다.”18)
이때문에 1918년 8월 말 부터 전쟁이 끝날 때 까지 두가지 방식의 완전히 상이한 전술이 사용됐다. 하나는 전차를 중심으로 한 기계화 전술이었으며, 다른 하나는 전통적인 방식의 전술이었다. 만약 전차가 화력 지원을 받고, 정찰 및 타 병과와의 연락을 취할 충분한 시간을 가지고, 보병이 전차와의 협동작전을 위해 사전에 훈련을 받은 상태였다면 전차 부대는 보병의 피해를 줄이고 동시에 큰 성과를 거둘 수 있었을 것이다. 공식 문건인 ‘전차부대 주간 활동 요약Weekly Tank Notes’에는 아미앵 전투 당시 오스트레일리아 군단이 전차와의 협동 작전에 탁월했으며, “전차를 일렬 종대로 운용했으며, 전차가 돌파를 하면 그것을 곧바로 활용하여” 보병의 손실이 적었다고 기록하고 있다. 안개가 낀 상태에서 보병의 근접지원을 받을 경우 전차는 성공을 거둘 수 있었으며 보병의 손실도 적었다. 이를 입증해 주는 통계도 있다. 오스트레일리아 군단은 아미앵 전투 당시 전차와의 협동 작전에 탁월했다는 평가를 받았는데, 캐나다 군단은 전차와의 협동에서 나쁜 평가를 받았다. 캐나다 군단의 사상자는 3,500명이었는데 오스트레일리아 군단의 사상자는 3,000명 미만이었다. 오스트레일리아 군단은 독일군 장교 183명, 사병 7,742명을 포로로 잡고 야포 173문을 노획했는데, 캐나다 군단은 장교 114명과 사병 4,919명을 포로로 잡고 야포 161문을 노획했다. 또한 오스트레일리아 군단과 여기에 배속된 전차 부대는 인접 부대인 제3군단이 Chippily 능선을 점령하는데 실패해 이 능선의 독일군의 포격과 기관총 사격에 측면을 공격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손실이 적었다는 점도 주목해야 한다.19)

미시적인 단위에서 전차의 효율성을 평가할 수 있는 유용한 방법으로는 각 전차장(전차장이 전사하거나 부상당했을 경우는 그 다음 계급)이 전투가 끝난뒤 2~3일 내에 작성하는 전투보고서Tank Battle Sheet를 분석하는 것이 있다. 전투보고서는 단차 단위의 전투에 대해 풍부한 정보를 담고 있다. 여기에는 각각의 전차가 지원한 부대, 작전 시작 및 종료 시간, 전차와 승무원의 상태, 승무원의 피해 상황, 6파운드 포탄과 기관총탄의 소모, 작전 시간, 전차와 전술 개선에 유용한 지적, 그리고 작전 진행 상황에 대한 서술 등이 실려있다. 기존의 연구들은 개별 전차의 전투 보고서를 제대로 활용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 문서는 전차가 실제로 운용된 방법을 분석하는데 극도로 유용하다. 예를들어 아미앵 전투 당시 오스트레일리아 제4보병사단과 함께 작전을 했으며, 위에서 언급한 Chippily 능선으로 부터 측면을 공격받았던 제8전차대대의 전투 보고서들을 살펴보면, 전차 승무원들은 일반적으로 아래에서 언급할 세 가지 상황 중 한가지를 겪었다. 첫 번째는 기계적 문제나 승무원의 상태 때문에 전차를 제대로 운용하지 못한 경우이다. 예를 들자면 작전 중 전차의 기계적 문제로 인해 보병에 대한 지원에 실패했거나 아예 지원에 나서지 못한 경우라던가, 전차병들은 보병을 지원하려 했으나 차내의 연기와 열기 때문에 작전을 중단해야 했던 경우 등이다. 두 번째는 전차가 피격되거나 참호에 빠지기 전 까지 보병과 함께 좋은 결과를 얻은 경우이다. 세 번째는 전차가 피격되거나 참호에 빠지지 않고 보병과 함께 좋은 결과를 얻은 경우이다. 제8전차대대의 작전 결과를 모두 살펴본 결과 작전에 투입된 36대의 전차 중에서 8대가 첫번째 사례(기계적 문제)에 해당했으며, 16대가 두번째 사례(유용했지만 피격되거나 방기됨)에 해당되었으며, 12대가 세번째 사례(유용했으며 피해가 없었음)에 해당되었다.(1개 전차대대는 36대의 전차로 구성되었으며, 제8전차대대의 경우 마크V 전차와 6대의 훈련용 전차로 편성되었다.) 피격되거나 참호에 빠진 전차들은 거의 대부분 수리해서 다시 투입할 수 있었다. 그리고 두번째 사례와 세번째 사례를 합치면 제8전차대대는 잘 조직된 보전합동 작전으로 77%의 전차가 성공을 거뒀음을 알 수 있다.20)
 
그러나 전차를 평가하는데 있어 보다 위험한 방법이 하나 더 있다. 그것은 아미앵 공세에 참여한 전차장들이 그들의 작전을 서술한 글에서 당시의 상황과 분위기를 포착하는 것이다. 위에서 언급한 세번째 사례에 해당되는 마크V 전차 9363호의 전차장이었던 브라운 중사의 기록을 살펴보자.(브라운 전차의 전차는 수컷형식으로 2문의 6파운드포와 4정의 기관총을 장비했다. 암컷형은 이와 달리 6정의 기관총을 장비했다.)

“오전 5시 집결지를 출발해 오전 7시 30분 공격개시선인 그린 라인에 도달했다. 오스트레일리아군 제13보병대대가 합류해 전차들을 그린 라인까지 인도했다. 작전 시작후 4시간 뒤 우리는 제13보병대대와 함께 그린 라인을 출발했다. 보병은 1/100야드의 속도로 따라왔다. 전진하는 도중 전차들이 급경사 지대를 통과할 때를 제외하면 보병들은 대형을 유지하며 잘 따라왔다. 우리는 적의 기관총과 보병들, 그리고 3문의 야포를 호치키스 기관총과 6파운드 포로 공격했다. 가까이 접근하자 적은 야포들을 버리고 달아났다. 작전을 마칠 무렵 우리는 참호가 구축된 가파른 능선에 도착했다. 나는 참호 중 하나로 들어가 약 50명의 적군을 포로로 잡았다. 보병이 도착한 뒤 총 300여명을 생포한 것으로 기억한다. 사수 한명, 홰틀링(부 조종수), 버처트(사수)가 피로와 차내의 열기로 약간 탈진했다. 작전 시작후 6시간 뒤 우리는 목표인 레드라인에 도착했다. 여기서 한시간 동안 보병이 재집결 하는 동안 우리는 전차 집결지인 던전 숲에서 반장의 지휘하에 집결했다.”21)

브라운 중사의 전차는 큰 문제 없이 작전에 성공했다. 하지만 머레이 중위의 9152호차는 이보다 운이 없었다. 이 차량의 사례는 위에서 언급한 두번째 사례에 해당된다.

“나의 전차는 오전 8시 20분 그린라인을 출발해 공격개시선 800야드 전방에서 적 보병과 조우했다. 여기서 부터 2km를 전진하는 동안 적의 기관총 진지와 보병들을 6파운드 포와 기관총으로 공격했다. 남북방향의 배수로에 도착했을때 … 은폐된 기관총 진지에서 완강하게 저항하는 적을 마주쳤다. 하지만 아군은 아무 손실 없이 보병을 적 기관총 진지로 돌입시켰다. 작전 지역의 지형 문제와 함께 내가 전차의 바깥에서 차량을 지휘해야 했기 때문에 큰 어려움이 있었다. 이무렵 승무원 중 네명이 차내의 열기와 배기가스 때문에 탈진했고 주포를 조작할 수 없었다. 결국 내가 직접 6파운드 포를 조작해야 했다. 이때 전투가 가능한 승무원은 조종수, 사수 한명과 나 뿐이었다. 레드 라인으로 진격하면서 수많은 적을 쓰러트렸으며 레드 라인도 쉽게 점령할 수 있었다. 나는 보병의 최종 목표로 전진했으며, 200야드 앞에서 50명 정도의 적을 포로로 잡았다. 이때 나는 좌익의 보병이 원래 목표에서 다소 못미친 지점에 있다는 점을 깨달았다. 나는 보병들에게 가서 지원을 부탁했으며 보병들은 전진했다. 나는 다시 전과확대선인 블루 라인으로 전진해 몇개의 적 참호를 마주쳤다. 조준 사격을 하자 참호에서 무장한 적 몇명이 나타났으며 내 조종수와 나는 15야드 거리에서 권총 사격으로 9명을 사살했다. 나머지 적 30여명은 항복했으며 나는 포로들을 아군 보병에게 인계했다. 그리고 나는 다른 마크V 전차들과 함께 계속 전진하다가 직격을 맞아 승무원 한명이 전사하고 네명이 부상당했다. 또 다른 명중탄으로 한쪽 궤도가 끊어졌다. 결국 나는 아군의 집결지로 돌아갔다.”22)

머레이 중위의 전차는 직격을 당할때 까지 먼 거리를 진격했는데, 이것은 두번째 사례에 속하는 다른 전차들도 비슷했다. 하지만 첫번째 사례에 속하는 전차의 전차장들은 기계적 고장으로 인해 작전을 수행할 수 없었다고 기록했다. 그러나 조종수와 부조종수가 열기로 인해 탈진해 전차를 후퇴시켰다고 보고한 암컷형식인 9385호차의 전차장 셔우드Sherwood 중사와 같은 보고 사례도 있었다. 실제로 많은 전차장들이 차내의 열기와 탈진에 대해 보고했다. 하지만 제8전차대대의 전투보고서들을 분석해 파악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점은 전차가 아미앵 공세가 성공하는데 있어 매우 결정적인 역할을 했으며, 특히 독일군의 기관총 진지를 격파해 오스트레일리아군 보병의 손실을 줄이는데 기여했다는 점이다. 이러한 성공을 거둘수 있었던 원인은 오스트레일리아 제4보병사단의 작전 구역에서는 전차와 보병의 상호 지원이 잘 이루어졌으며, 전투보고서에 기록된 내용을 토대로 했을때 전차가 보병을 선도하고 보병은 전차의 150~200야드 후방에서 근접하여 전진했음을 알 수 있다. 또한 Chippily 능선의 독일군이 측면에서 큰 피해를 입혔음에도 불구하고 기습효과와 안개, 그리고 연막으로 제8전차대대의 작전은 성공적이었다.23)

마지막으로, 전차를 중심으로 한 전쟁 수행방식의 효율성을 판단하기 위해서는 사상자 통계를 간략하게 살펴보는 것이 유용할 것이다. 아미앵 공세당시 영국원정군의 인명손실은 22,000명이었는 데, 전차의 지원 없이 작전한 프랑스 제1군의 사상자는 24,000명이었다. 8월 21일에서 9월 17일 사이에 영국원정군의 보병과 기병 사상자는 105,943명이었는데, 8월 1일 부터 31일 시기에 가용가능했던 전차의 숫자는 1,184대였다. 그리고 9월 18일에서 11월 11일까지 영국원정군의 보병 및 기병 사상자는 158,440명이었는데 9월 1일에서 10월 20일 사이에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는 706대로 줄어들었다. 비록 기간이 완전히 같지는 않고 다른 변수도 고려해야 하지만 이와같이 대조되는 통계로 미루어 볼때 잘 준비된 대규모의 보전포 협동 작전이 적은 숫자의 전차의 지원을 받는 보병 공격보다 적은 수의 사상자를 냈다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전차군단이 아미앵 공세에서 입은 사상자는 앞서 언급한대로 대략 700명 정도였으며, 8월 8일에서 10월 10일 까지의 사상자는 총 3,188명이었다.24)
그리고 군수참모부의 자료Munutions files에 있는 일련의 통계자료들도 살펴볼 필요가 있다. 예를들어 1918년 7월 아멜Hamel에서 실시된 보전포 협동 작전에서 전차 2개대대의 지원을 받는 보병사단 한개는 전차의 지원이 없는 3개 보병사단에 필적한다는 평가를 받았다. 풀러도 1918년 7월에 낸 전차의 효율성에 대한 연구에서 전차를 중심으로 한 전투 수행 방식이 사상자를 크게 줄인다는 결론을 내렸다. 그리고 1918년 9월에 기계화 장비 보급 부부장ACMS, Assistant Controller of Mechanical Supply 데이비슨G. F. Davidson은 1,000야드의 공격정면에서 공격을 감행하려면 1야드 당 여러명의 소총병과 함께 1,000,000발의 소총탄이 필요하다고 평가했다. 하지만 10대의 전차만 배속시킨다면 전차 한대당 10명의 보병만 배속시키고 탄약 소모도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으로 평가했다.25)

결론을 내리기 위해서 두 가지의 질문을 제기하려고 한다. 과연 1918년 전역에 기존에 생각했던 것 보다 더 많은 전차를 투입할 수 있었을까? 그리고 1918년 전역에서 전차를 보다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었을까? 첫번째 질문에 대한 답으로는 아미앵 공세 직후 968대의 가용 가능한 전차와 장갑차가 있었으며, 아미앵 전투 부터 종전시 까지 가용가능한 ‘전차의 숫자가 많았다’는 점을 지적하고 싶다. ‘전차의 숫자가 많았다’는 표현은 가용가능한 전차의 수가 충분했다는 것을 뜻하며, 아무런 계획 없이 마구잡이로 전차를 투입하는 대신 전차를 아껴서 사용하고 충분한 숫자를 모을 수 있었다면 1918년 말에도 대규모의 보전포 협동 작전을 펼칠 수 있을 만큼 많은 수의 전차를 확보할 수 있었을 것이라는 뜻이다. 이것은 적절한 운용이 무엇이냐는 두 번째 질문을 제기한다. 이에 대한 답은 충분한 예비 전차를 확보하고 전차에 대한 지원을 충분히 하는 상태에서 공세 시작 2~3일차 까지만 전차를 투입했다면 전차는 아미앵 전투 당시처럼 1918년 말에 있었던 일련의 대규모 공세에서도 핵심적인 역할을 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것은 전적으로 영국원정군 총사령부와 고위 지휘관들의 태도가 바뀌어야만 가능한 것이었다. 1918년 8월 말 생포된 한 독일군 장교가 진술한 것 처럼, 영국군이 보전포 협동 공격을 해 올 경우에는 독일군의 방어선이 대부분 붕괴됐다. 하지만 이 포로는 다른 방식은 그리 성공적이지 않았다고 평가했다.26) 이 주장을 입증하는 자료는 많다. 하지만 전차군단을 다른 방식으로 운용하고 지원을 했다면 어떤 결과를 거둘 수 있었을 것이냐는 질문에 대해 완벽한 답을 할 수 는 없다. 그렇지만 전차만 가지고 전쟁을 승리할 수 는 없었지만 전차 덕분에 보병의 희생을 크게 줄일 수 있었다는 주장을 증명해 줄 수 있는 자료는 많다. 그리고 캉브레, 아멜, 아미앵에서 실시한 기습적인 보전포 협동 공격이 거둔 성공을 가지고 평가한다면, 전차는 적합한 지형이라면 어디에서건 돌파에 성공하여 기동전으로 전환할 수 있는 능력이 있었다고 볼 수 있다. 물론 1918년 당시의 전차는 기계적 신뢰성이 낮았고 전차 및 예비 부품 생산도 문제가 있었으며, 1939~40년 시기의 전차가 훨씬 높은 평가를 받았던 것에 비교하기도 어렵다. 또한 1918년에 전차를 통해 승리를 거두기 위해서는 영국의 동맹군들도 비슷한 수준으로 노력을 기울였어야 했다. 물론 1917~1918년 시기 전차의 문제가 기계적인 요소 뿐만 아니라 정신적인 요소에도 기인했으며, 정신적인 문제가 영국원정군 사령부와 전차의 중요성에 반대해 전차군단의 인력과 물자를 감축하려 한 고위 지휘관들에 기인하는 것이냐는 점은 의문의 여지가 있다. 만약 전차를 낭비하지 않고 적적하레 운용하는 한편 최고사령부 단위에서 전차 부대에 충분한 지원을 해 줬다면 전차는 훨씬 더 큰 기여를 할 수 있었을 것이며 1918년에 연합군의 승리를 훨씬 더 적은 희생으로 앞당길 가능성도 있었다. 전차만 가지고 제1차 세계대전을 승리한 것은 아니며, 전차군단을 바르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이런 주장을 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좀 더 공정하게 평가 한다면, 철학적인 표현을 사용하여 전차는 반드시 필요한 무기였지만 1918년에 승리할 수 있었던 원인으로 꼽기에는 충분치 못하다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주석
1. Major Clough Williams-Ellis and A. Williams-Ellis, The Tank Corps (London 1919); Brevet Colonel J.F.C. Fuller, Tanks in the Great War, 1914-1918 (London and New York 1920); Captain B.H. Liddell Hart, The Tanks. The History of the Royal Tank Regiment and its Predecessors, Vol. 1, 1914-1939 (London 1959); John Terraine, To Win A War. 1918. The Year of Victory (London 1978, Papermac edition, 1986), 117; the same idea is noted in Terraine, White Heat. The New Warfare, 1914-1918 (London 1982), 224, and in Daniel Dancocks, Spearhead to Victory: Canada and the Great War (Edmonton 1987), 556; Shelford Bidwell and Dominick Graham, Fire-
Power, British Army Weapons and Theories of War, 1904-1945 (London 1982, 1985), 137. A recent book, which emphasizes the problems of tank production is A. J. Smithers, A New Excalibur: The Development of the Tank, 1909-1939 (London 1986). 또한 David Fletcher, Landships: British Tanks in the First World War (HMSO:403 London 1984), 와 Fletcher in J.M. Winter, The Experience of World War I(London 1988), 100도 참고하라. 플레처는 “전차로 인해 전쟁에 승리했다는 것은 잘못된 주장이다. 하지만 전차는 참호전이라는 교착 상태에 해답을 제시했다.”고 평가했다.
2. 이 논쟁은 Tim Travers, 'The Evolution of British Strategy and Tactics on the Western Front in 1918: GHQ, Manpower and Technology'. The Journal of Military History, 54, 2 (April 1990), 179 ff.에서 다루고 있다.
3. ibid.
4. W.T. Furse, MGO, 'Notes on the Report of a Conference', 17 December 1917, J.F.C. Fuller papers, 1/299, Liddell Hart Centre for Military Archives, King's College, London University (hereafter KCL). General Lord Home, GOC First Army, to GHQ, 16 June 1918; and Lindsay to HQ, First Army, 2 July 1918; in 'Pr6cis of Lectures' by Lindsay on the Machine-Gun Corps, December 1918, Lindsay Papers, Royal Armoured Corps Tank Museum, Bovington, Dorset.
5. Terraine, To Win a War, 116; Bidwell and Graham, Fire-Power, 137; Brigadier-General Sir James Edmonds, Military Operations France and Belgium, 1918 (London 1947), vol. 4, 517, and vol. 5, 95.
6. 아미앵 공세 시작 당시 공식적인 전차 숫자에 대해서는 Tank Note #7, in MUN 4/4979/2, Public Record Office, Kew Gardens (hereafter PRO). J.F.C. Fuller, Tanks in the Great War. 224. For Elles on 12 August 1918, Minutes of Tank Corps Conferences, 12 August 1918, WO 158/840, PRO. For numbers lost to artillery fire, see Cubitt (War Office) to Ministry of Munitions, 17 August 1918, MUN 4/2799, PRO.등을 참고하라.
7. 'Return of tanks, week ending 17th August 1918', signed by J. Keane, Assistant Director of Artillery, MUN 4/348, PRO.  An exactly similar return for the week ending 19 August 1918 occurs in MUN 4/4979, PRO에는 1918년 8월 19일을 종결일로 하는 한 주간의 보고 내용이 실려있는데 거의 동일하다.
8. 5th Tank Brigade, 'Report of Operations with Australian Corps from 8 August to 15 August, 1918, Supplementary Report', vol. 4, 1/259, J.F.C. Fuller Papers, KCL.
9. Tank Note #4, concerning 21-25 August 1918, MUN 4/4979/2; Tank Board Committee, 5 September 1918, and 24 October 1918, MUN 4/4949/4; PRO.
10. Official M.W.D. '[Mechanical Warfare Department] Programme, 1st April 1918 to 30th March 1919'. MUN 4/348; 'Comparative Tables Showing Estimates of Tank Production 27 February 1918 and September 1918'. MUN 4/2801. On tank delivery, Tank Board Committee, 12 September 1918, and 10 October 1918, MUN 4/4979/4; PRO.
11. 전차 손실 통계는 Williams-Ellis, The Tank Corps, 271; Fuller, Tanks in the Great War, 286-7; and Major-General Elles, speaking at the Tank Board Committee, 5 September 1918, MUN 4/4979/4, PRO를 참고하라. 풀러는 같은 위원회에 소속되어 있었는데, 8월 8일 부터 21일 까지의 전차 통계를 정리했다. 회수한 장비의 통계는 Tank Note #10, 12 October 1918, MUN 4979/2, PRO를 참고하라.
12. 전차 숫자는 'Weekly Tank State' figures in MUN 4/6400, PRO, except for the 15 October figures which come from History of the Ministry of Munitions (HMSO: London 1922), 12 volumes, vol. 12, part 3, 69에 실린 자세한 통계에서 인용한 것이다.
13. 스턴에 대한 불평은 Liddell Hart, Talk with Sir John Keane (Assistant Director of the Artillery in 1918), 9 November 1947, 11/1947/20, Liddell Hart Papers, KCL을 참고하라.; 필요한 예비 부품 통계는 Lt.-Col Searle (Technical Advisor to Heavy Branch, Machine-Gun Corps [forerunner of the Tank Corps]). 'Report on Tanks', 24 March 1917, WO 158/838, PRO를 참고하라.; 예비 부품의 부족에 대한 불평은 Elles to Capper (Director-General Tank Corps), 26 April 1918; Capper to Elles, 29 April 1918; and Elles to Capper, 15 June 1918; WO 158/816, PRO을 참고하라.; 그리고 2년 뒤 예비부품 문제를 해결한 것은 Fuller to Tank Board, no date, in Tank Board Committee, 10 October 1918, MUN 4/4979/4, PRO를 참고하라.
14. Weekly Tank Note #4, Concerning Operations 21-25 August, 1918; 사상자의 백분율통계는, Weekly Tank Note #10, 12 October 1918; MUN 4/4979/2를 참고하라.; 마크V전차의 차내 과열 문제에 대해서는 Tank Corps HQ Report, 21 September 1918, MUN 4/4979/4를 참고하라.; 아미앵 전투 당시 전차군단의 사상자에 대해서는 Major-General Elles to GHQ, 20 October 1918, WO 95/94; PRO를 참고하라.
15. Fuller, Tanks in the Great War, xviii. Major-General Sir J.E. Capper to Elles, 'Proposed reorganization of the Tank Corps to bring it more into the Army', 18 June 1918; and Elles to Capper, 23 June 1918; WO 158/816, PRO.
16. J.F.C. Fuller to Tank Board, no date, in Tank Board Committee, 10 October 1918, MUN 4/4979/4, PRO; Edmonds, Military Operations France and Belgium. 1918, vol. 4, 156; Liddell Hart, The Tanks, 184.
17. 5th Tank Brigade. 'Report of Operations with the Australian Corps from 8 August to 15 August 1918', Appendix G; and 'Report on Operations with the Australian Corps, 23 August 1918', 4; vol. 4, Tank Corps Operations, 4th and 5th Brigade, J.F.C. Fuller Papers, 1/259, KCL. Brigadier-General Griesbach to 1 Canadian Division, 'Lessons from the recent fighting', 24 August 1918, 5, vol. 5, Griesbach Papers, MG30 El5, Public Archives, Canada. Major Hotblack (GSO 1,
Tank Corps HQ), '3rd Tank Brigade State [includes 9th Tank Battalion] 8pm 25 August 1918', 25 August 1918, WO 95/94, PRO.
18. Liddell Hart, Talk with General Martel, 29 March 1948, 11/1948/7/, Liddell Hart Papers, KCL. Brigadier-General Victor Odlum, GOC I th Canadian Brigade, 'Narrative of Operations . .. from September 27th to October 2nd, 1918', 4 December 1918, 2, vol. 22, Odlum Papers, MG30 E300, Public Archives, Canada. 4th Tank Brigade, 'Report on Operations, September 27 to October 17, 1918', 11, vol. 4, Tank Corps Operations, 4th and 5th Tank Brigades, J.F.C. Fuller Papers, 1/259, KCL.
19. Weekly Tank Notes #2 and #3, referring to Amiens, 8 August to 12 August 1918, MUN 4/4979/2, PRO. Terraine, To Win A War, 111.
20. 8th Tank Battalion Battle Sheets, Tank Museum, Bovington.
21. Ibid.
22. Ibid.
23. Ibid. Liddell Hart, The Tanks, 180-1.
24. Liddell Hart, The Tanks, 185, for French and BEF Amiens figures. The other statistics come from Edmonds, Military Operations France and Belgium, 1918, vol. 5, 562; 'Operations on the Western Front', Green File, 2, 'Total Estimated Casualties', Lawrence Papers, National Library of Scotland; Major-General Elles to GHQ, 29 October 1918, WO 95/94, PRO.
25. Tank Statistics, MUN 4/6400; J.F.C. Fuller, 'Notes on Tank Economics', 25 July 1918, MUN 4/4979/27; G.F. Davidson, ACMS, 'Comparison of Utility of Armament, CMS', 18 September 1918, MUN 4/6400; PRO.
26. General Sir John Coleridge to Edmonds, 12 March 1938, recalling the statement of the German officer captured on 21 August 1918, CAB 45/184, PRO.